2020.10.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11.0℃
  • 맑음강릉 16.5℃
  • 맑음서울 12.6℃
  • 구름많음대전 12.5℃
  • 흐림대구 13.5℃
  • 울산 14.4℃
  • 박무광주 13.5℃
  • 부산 15.0℃
  • 구름많음고창 12.6℃
  • 제주 16.7℃
  • 맑음강화 12.5℃
  • 구름많음보은 9.1℃
  • 구름많음금산 10.7℃
  • 흐림강진군 13.5℃
  • 흐림경주시 14.0℃
  • 흐림거제 14.4℃
기상청 제공



이미지

배너





청백리 이약동 목사를 통해보는 청렴의 의미, 서귀포시 체육진흥과 배경진
청백리 이약동 목사를 통해보는 청렴의 의미 서귀포시 체육진흥과 배경진 제주도에는 15세기 조선초 청백리 이약동(李約東)과 관련한 유명한 일화가 있다. 이약동이 제주목사로 선정을 베풀고 임기를 마치고 서울로 돌아올 때 재임중에 착용했던 의복이나 사용하던 기물들을 모두 관아에 남겨두고 떠났는데, 한참 동안 말을 타고 가다보니 손에 든 말채찍이 관아의 물건이었다. 그는 즉시 채찍을 성루 위에 걸어놓고 서울로 갔다. 후임자들이 치우지 않고 오랫동안 그대로 걸어놓고 모범으로 삼았으며, 오랜 세월이 지나 그 채찍이 썩어 없어지자 백성들이 바위에 채찍 모양을 새겨두고 기념하였는데, 그 바위를 괘편암(掛鞭岩)이라 하였다. 산천단을 만들어 백성들의 고통을 덜어준 이약동 목사는 연려실기술에 '성종조의 명신'으로 올라와있는 청백리였다. 그는 제주 목사시절 조정에 건의하여 세금을 감면받도록 했고 휘하 고을 수령들이 사냥할 때 임시거처를 지어 민폐 끼치는 일이 없도록 했다. 이약동은 만년에 끼니를 걱정할 만큼 가난하면서도 아래와 같은 시를 남겼다. 그는 진실로 제주를 사랑한, 우리가 알고 있는 최초의 육지인이었다. 소설 한강을 보면 60-70년대 공무원들의 다양한 부패상들이 나온다

제주특별자치도 공보


올레, 제주를 걸어요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스포츠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코로나19로 힘든 제주시민을 위한 우리가곡과 제주의노래 한마당
제주의 국악인과 무용인 및 도내외 정상의 성악가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공연이 제주아트센터에서 개최된다. 이 공연은 코로나로 힘든 제주시민을 위로하고, 침체에 빠진 제주예술계 활성화를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제주아트센터(소장 강정호)와 한국예총제주도연합회(회장 김선영)가 공동기획하여 진행하는 공연프로그램이다. 국악협회에서는 검질매는소리, 밭볼리는 소리, 오돌또기, 서우제소리 등을 노래하고, 무용협회에서는 제주해녀를 소재로 만들어진 무용극 ‘해풍’을 공연한다. 현영순 국악협회장과 회원들이 출연하여 제주민요와 일노래 등을 노래하고, 무용극은 1930년대 하도해녀들의 항일운동을 소재로 이창훈 감독과 최길복 회장의 기획안무로 만들어진 작품이다. 성악가들의 무대에서는 오페라 아리아와 제주를 소재로 만들어진 제주의노래와 우리가곡 등이 연주된다. 독일 만하임국립음대에서 수학한 바리톤 장성일이 오페라 토스카의 아리아를, 이태리 프랑코 코렐리 국제성악콩쿠르 1위(1998) 등 유수의 성악콩쿨에 입상한 테너 이정원이 출연하여 오페라 투란도트 Nessun dorma(네쑨 도르마)와 창작오페라 순이삼촌의 아리아를 노래하고 국민대학교 변승욱 교수와 백석예술대학교 이동명 교수는

이슈&포커스

더보기

칼럼/기자석

더보기
(독자칼럼)의사. 기자협회 유감 대한민국에 존재하는 협회수는 과연 얼마나될까 업종별로 자생하는 협회는 아마 집계가 안될정도로 많을것이다 협회의 정의는 "같은 목적을 가진 사람들이 설립하여 유지해 나아가는 모임 또는 정치과정에서 각종 이익단체(interest group) 나 분야별 압력단체(pressure group)로 제각기 자신의 주장을 펴고 관철하기위한 크고작은 모임"이다 그 과정에서 협의ㆍ대화ㆍ타협의 과정은 필연으로본다. 그러나 요즘 대한의사협회와 한국기자협회의 행태는 공공성을 넘어 공정의 잣대는 간데없고 밥그릇 지키기에 불과하다는 사실이다. 정부의 의대정원확대와 공공의대 설립에 반대하는 대한의사협회는 전공의 집단휴진, 의대생 국시거부로 행동통일한다. 대한의사협회는 의대생의 국시거부는 의로운 취지이므로 국시 재응시는 정부가 결자해지로 적절히 조치하라고 호령한다 물론 대국민사과계획은 전혀 없단다. 뒤이어 대한전공의협의회는 의대생 재응시가 허용되지않아 내년 주요병원에서 인턴수급문제가 생길경우 또다시 단체행동에 나설수 있다고 으름장을 놓는다 얼르고 달래는듯한 주요 병원장들의 뒤늦은 사과도 불편하기는 마찬가지다. 대한의사협회에 대한 국민감정은 굳이 얘기 안해도 될듯하다 대다수 국민이 국시 재

건강/레져

더보기
치매안심마을『강정동부녀회 치매파트너』양성 서귀포보건소(소장 고인숙)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최근 고령화와 더불어 치매인구증가로 인해 지역주민 및 치매가족들의 치매예방교육과 치매파트너 양성을 위해 강정동 부녀회 대상으로 치매인식개선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서귀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이달 14일 치매안심마을 강정동을 시작으로 대천동 8개통 부녀회 회원을 대상으로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고 치매 환자와 마음을 헤아리고 공감, 응원하는 치매파트너를 양성한다고 밝혔다. 치매 파트너 양성교육은 치매 파트너의 역할과 치매 체크앱을 이용한 치매위험체크 및 도예, 천연염색, 프랑스 자수 등 힐링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치매환자와 가족이 지역사회 내에서 잘 적응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지지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또한 치매 파트너뿐만 아니라 치매 파트너 플러스 활동자도 적극적으로 양성해 치매관리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지역주민이 치매정보와 서비스에 대한 접근이 용이할 것으로 보고 있다. 치매파트너 양성교육을 통해 치매환자와 가족을 이해하고 동반자 역할을 확립시켜 치매환자가 안심하고 생활 할 수 있는 치매걱정 없는 지역사회가 조성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기타 문의는 서귀포보건소 치매안심센터(☎760-6555)로

지금 제주도의회는

더보기

와이드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