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금)

  • 맑음동두천 20.7℃
  • 맑음강릉 22.0℃
  • 맑음서울 23.8℃
  • 맑음대전 19.6℃
  • 구름많음대구 21.9℃
  • 흐림울산 21.1℃
  • 구름많음광주 21.7℃
  • 흐림부산 21.5℃
  • 흐림고창 20.8℃
  • 구름많음제주 21.9℃
  • 구름조금강화 18.6℃
  • 맑음보은 16.1℃
  • 구름조금금산 17.3℃
  • 구름많음강진군 19.4℃
  • 구름조금경주시 22.0℃
  • 구름많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청렴과 맞닿은 탄소중립 실천.서귀포시 기후환경과장 김군자

청렴과 맞닿은 탄소중립 실천

 

서귀포시 기후환경과장 김군자



탄소중립은 온실가스 배출량이 흡수량과 균형을 이뤄 대기 중 이산화탄소 농도가 더 높아지지 않는 것을 의미한다. 즉 이산화탄소 순 배출량이‘0’이 되도록 하는 것으로넷 제로(Net Zero)’,‘탄소 제로(Carbon Zero)’라고도 한다.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 간 협의체(IPCC)’에서는 기후변화로 인한 위기를 줄이기 위하여 지구 평균기온을 산업화 이전 대비 1.5이하로 억제해야 하며, 이를 위해 2050년까지 탄소중립이 달성되어야 한다고 제시했고 우리나라도 2050 탄소중립을 선언하였다.


지구 온난화가 우리 생활에 심각한 변화를 줄 것은 자명한 일로 지금이야말로 기후위기에 적극 대응하는 자세를 가지고 기후행동을 일상에서 실천해 나갈 때다.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 온수 사용량 줄이기, 텀블러 사용하기, 대중교통 이용하기, 바른 쓰레기 분리배출 등과 같이 일상생활 속 작은 실천이 탄소중립을 만들어 나갈 수 있다.


이렇게 탄소중립을 위한 기후행동들을 실천하다 보면 공직자의 가장 중요한 덕목인 청렴과 맞닿아 있다는 것을 깨달을 수 있다


과거 청백리라 불리던 선조들의 청빈한 생활은 바로 탄소중립을 위한 생활 속 실천 그 자체다


공직자가 먼저 나서야 할 탄소중립, 어렵게 느끼지 말고 생활 속에 할 수 있는 일들을 하나씩 실천해 나가면 좋을 듯하다.


오늘도 지구를 위한 탄소중립 생활 실천으로 청렴을 새롭게 되새겨 보자.





와이드포토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