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9 (화)

  • 구름많음동두천 23.5℃
  • 흐림강릉 23.5℃
  • 흐림서울 23.5℃
  • 대전 23.9℃
  • 대구 23.9℃
  • 울산 23.6℃
  • 광주 24.6℃
  • 박무부산 25.2℃
  • 흐림고창 24.3℃
  • 구름많음제주 30.1℃
  • 구름많음강화 22.3℃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3.8℃
  • 흐림강진군 26.1℃
  • 흐림경주시 23.9℃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그대가 지켜낸 자유, 우리가 이어갈 평화’

6·25전쟁 제74주년 기념식이 25일 오전 10시 한라체육관에서 그대가 지켜낸 자유, 우리가 이어갈 평화라는 대주제로 개최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나라를 위해 희생한 6·25 참전용사 12만 여명의 희생과 헌신을 기리고, 평화와 번영의 대한민국, 제주를 앞으로도 굳건히 지켜나가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기념식에는 국가유공자와 유족을 비롯해 오영훈 지사, 김황국 제주도의회 부의장, 송치선 대한민국6·25참전유공자회 제주도지부장, 도민 등 6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기념식은 국민의례, 기념영상 상영, 태권도 공연, 무공훈장 전수, 기념사, 기념공연, 6·25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국가 안보를 지키는 현역병이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지킨 호국영웅들을 모시고 함께 입장하며 행사가 시작됐다.

 

기념영상에는 백발이 성성한 6·25참전 유공자의 회상과 바람, 현 세대와 미래세대의 감사와 다짐이 담겼다.

 

영상에 이어 참전유공자가 목숨을 바쳐 지켜낸 자유와 평화를 지키고 이어 나가겠다는 현 세대와 미래세대의 강인한 의지를 표현한 한빛사회적협동조합의 태권도 공연이 펼쳐졌다.

 

6·25전쟁에서 혁혁한 공을 세운 고() 김일봉 병장, () 김지언 상병에 대한 화랑무공훈장이 추서됐다.

 

또한, 기념공연으로 도립서귀포합창단의 전선을 간다’, ‘육군·해군·공군·해병대-군가 메들리공연으로 호국영웅들의 용맹을 기렸다.

 

 

오영훈 지사는 오늘날 우리가 누리는 평화와 번영은 수많은 참전용사와 호국영령들의 희생과 헌신 위에 쌓아올린 것이라며 제주도정은 호국영령이 염원한 조국의 평화를 지켜내고 대한민국의 미래를 선도하는 제주의 역사를 여러분과 함께 써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오 지사는 “6·25전쟁에 육군으로 참전해 수많은 전투에서 혁혁한 공을 세운 1만 명의 제주청년과 학생, 인천상륙작전과 도솔산 지구 전투를 승리로 이끈 3,000명의 해병대 3·4, 전쟁터로 나서지 못했지만 각자의 자리에서 다양한 헌신으로 조국의 자유를 수호한 제주인들이 만들어 낸 자긍심 넘치는 역사를 기억·기념하며 널리 알리겠다고 역설했다.

 

아울러 “6·25전쟁에서 꽃다운 생을 바친 제주 출신 호국영령 2,292분의 영면을 기원한다고 추모했다.

 

 

한편 제주도는 호국보훈 정신의 계승 및 확산과 더불어 6·25전쟁 유공자를 비롯한 국가유공자의 처우개선과 복지 확대에도 힘쓰고 있다.

 

2024년부터 참전명예수당을 월 3만원 인상했으며, 참전유공자 배우자 복지수당도 월 9만원에서 월 10만원으로 인상해 지원하고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