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30.0℃
  • 서울 26.2℃
  • 흐림대전 29.2℃
  • 흐림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9.0℃
  • 흐림광주 27.7℃
  • 흐림부산 26.7℃
  • 흐림고창 29.2℃
  • 흐림제주 33.1℃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9.3℃
  • 흐림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30.6℃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제주 육성 신품종 감자 ‘탐나’ 공급 확대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원장 고상환)은 도내 씨감자 완전 자급과 종자주권 확립을 위해 제주도에서 육성한 신품종 감자 탐나의 공급 비율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농업기술원에서 개발해 2007년 품종 보호 등록한 신품종 감자 탐나는 더뎅이병에 강하고 맛과 모양이 좋다




경매인과 소비자가 탐나감자를 선호해 기존 재배품종인 대지보다 도매시장 경락가격이 높기 때문에 농업인들로부터 씨감자 공급 확대 요구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 7월 감자 주산지 농협별 관계관이 참여한 종자공급협의회에서 올해 공급량의 50%를 차지한 신품종 감자 탐나의 공급량을 내년에는 55%로 늘려달라는 요청이 제기됐다.

 

이에 농업기술원은 내년 품종별 공급량을 탐나’ 55%, ‘대지’ 45%로 조정하고, 2월에 봄재배용 수경재배씨감자 8톤을 공급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지난 912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시설하우스 9,768에 맹아묘 58,000주를 정식(定植)했다.

 

농업기술원은 2009년부터 수경재배로 생산한 최상위급 무병 우량씨감자를 매년 15톤 이상 공급해 14년 연속 씨감자 완전 자급을 이뤄냈으며, 2030년까지 탐나의 생산 비율을 100%로 늘려나갈 계획이다.

 

농업기술원 농산물원종장은 전국 최대 규모의 수경재배시설과 전문인력을 갖추고 2009년부터 지금까지 총 270톤의 수경재배씨감자를 공급했다.

 

운찬일 농업연구사는 “‘탐나품종은 더뎅이병에 강하지만 열개서(쪼개짐) 발생이 우려되므로 배수가 잘 되는 밭에 파종해야 한다면서 앞으로도 신품종 개발과 재배기술 연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제주시노인보호전문기관-제주이어도지역자활센터, 학대 피해 노인을 위한 업무협약
재단법인제주특별자치도사회서비스원 제주특별자치도제주시노인보호전문기관(관장 정상섭)은 사회적협동조합 제주이어도지역자활센터(이사장 김영숙)와 학대 피해 노인을 폭력으로부터 보호 및 예방하고, 안정적인 노후 생활보장, 인권보호를 강화하기 위한 업무교류를 목적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 학대 피해 노인 발견(목격) 시 빠른 신고체계 구축 ▲ 학대피해노인에 대한 상담 서비스 협력 및 연계 ▲ 일상생활 영위가 어려운 학대피해 노인에 대한 맞춤서비스 연계 및 지원 ▲ 협약기관 간 기관 운영 사업에 대한 교육 및 홍보 지원 ▲ 기타 필요하다고 협의한 사항에 대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이날 제주특별자치도제주시노인보호전문기관 정상섭 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노인 맞춤 돌봄서비스 혹은 유료 간병서비스 제공시에 학대 피해노인을 발견하면 상호간의 협조를 통해 빠른 지원이 이루어지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제주시노인보호전문기관은 365일 24시간 노인학대 상시신고체계를 구축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노인학대가 의심되면 국번 없이 1577-1389 또는 112로 신고하면 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