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2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6℃
  • 구름많음강릉 24.0℃
  • 흐림서울 23.3℃
  • 흐림대전 23.9℃
  • 대구 25.6℃
  • 구름많음울산 25.8℃
  • 구름많음광주 26.5℃
  • 구름많음부산 26.9℃
  • 흐림고창 26.2℃
  • 흐림제주 29.9℃
  • 맑음강화 20.2℃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4.3℃
  • 흐림강진군 26.9℃
  • 구름많음경주시 25.0℃
  • 흐림거제 26.9℃
기상청 제공

노지감귤 품질향상 비결‘열매솎기’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원장 허종민)은 노지감귤 상품률 향상 및 경영비 절감을 위해 열매솎기 실천을 당부했다.

 

올해 제주시 지역은 전년도 해거리에 따라 소과 발생이 많고 서귀포시 지역은 격년 결실로 착과량이 적을 것으로 예상된다. 상품율을 높이고 수확기 일손 절감을 위해 열매솎기를 실천해야 할 시기이다.



 

시기에 따라 따내야 하는 열매가 달라지는데 9월 중순까지는 소과 위주, 9월 하순 이후는 소과·대과·상처과·병해충 피해과 등 비상품 열매를 솎아내야 한다.

 

효율적인 열매솎기 방법은 한 나무를 기준으로 위에서 아래까지 전부 솎는 것 보다는 열매 달린 부위와 나무 수세를 보면서 시기를 나눠 실시하는 것이 좋다.

 

병충해과, 상처과, 소과, 나무 속에 달린 열매, 밑으로 늘어져 땅에 닿는 열매, 배꼽이 하늘을 향한 굵은 열매 순이다.

 

8월 상순까지 수세가 약하고 적게 달린 나무 전체 열매솎기 9월 중순까지 착과량이 많은 나무 상단 전부 따내기, 소과·중결점과 중점 솎아내기 9월 하순부터 수확 전까지 전체 감귤원 대상 대과·중결점과·소과 등 불량 감귤 제거가 필수적이다.

 

열매솎기 기준은 811일 기준 작은 과일 32이하, 큰 과일은 46이상이며 엽과비는 10~20정도가 적당하다.

 

적정한 열매솎기는 과실 품질 향상 및 비대 촉진 수확 노력 절감 해거리 방지 및 수세 회복에 효과적이다.

 

적정 착과 시 당도가 높고 산함량이 낮은 감귤 생산이 가능하다. 또한 남은 열매에 양분이 집적되어 극소과가 적어지고 크기가 균일해진다.

 

감귤 수확철 인력난 해결에도 도움이 된다. 열매솎기를 하면 수확 노동력이 적게 들고 작업능률이 2배 정도 향상된다.

 

착과량이 많으면 새 가지 발생이 적어 동화양분이 부족하고 이듬해거리의 주원인이 되는데 열매솎기 시 해거리 부담을 줄인다.

 

의사항은 기술지원조정과(760-7531~2) 및 가까운 농업기술센터(제주 760-7761, 서귀포 760-7831, 동부 760-7641, 서부 760-7951)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김동현 농촌지도사는 비상품 감귤을 제거하는 열매솎기는 감귤 규격화와 품질 향상을 위한 가장 확실한 방법이라며 열매솎기에 적극 나설 것을 당부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청소년 담배 사주는 한심한 어른들
청소년들에게 대신 담배를 사주는 한심한 어른들이 적발됐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청소년 유해약물인 담배를 초등학생과 청소년에게 대리 구매해주는 등 불법으로 담배를 판매·제공한 3명을 청소년 보호법 위반 혐의로 적발했다. 현행 청소년 보호법에 따르면 담배와 술은 청소년 유해약물로 규정돼 청소년에게 판매 및 제공이 금지돼 있다. 자치경찰단은 사회관계망(SNS)을 통해 수수료를 받고 청소년 대신 술과 담배를 대리 구매해 주는 속칭 ‘댈구’ 행위가 은밀하게 성행하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지난 7월 1일부터 3주간 청소년보호법 위반행위를 대상으로 특별수사를 진행했다. 특별수사를 통해 적발된 이들은 트위터를 통해 담배 대리 구매를 홍보하고 청소년을 비롯해 심지어 초등학생에게까지 담배를 판매·제공한 것으로 드러났다. 대리구매자 A씨(40세, 남)는 트위터 상에 ‘담배 대리구매’라는 계정으로 홍보 글을 올리고 개인 간 메시지(DM)를 통해 담배 수량이나 종류 등을 정하고 구매한 후 공원이나 아파트 상가 등 인적이 드문 장소에서 직접 만나 판매하는 방식으로 초등학교 5학년 학생 등 2명에게 갑당 3000원의 수수료를 받고 담배를 판매하는 현장에서 적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