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0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JDC Route330 입주기업 ‘소프트베리’, 48억원 규모 시리즈A 브릿지 투자 유치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양영철, 이하 JDC)는 제주혁신성장센터 Route330 미래 모빌리티 분야(KAIST 위탁 운영) 입주기업 소프트베리(대표 박용희)48억원 규모의 시리즈A 브릿지 라운드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소프트베리는 친환경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으로 업계 1(60만 다운로드) 전기차 충전 정보 앱 'EV Infra'를 운영하는 기업으로 전국 33만대 이상의 전기차 충전소 위치와 실시간 상태 확인 및 다양한 충전기 운영사의 충전 요금 결제까지 한 번에 해결하는 로밍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앱 다운로드 수는 65만건을 넘었으며, 월간 이용자 수는 10만명에 달한다.

 

이번 투자에는 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 프렌드투자파트너스, NH벤처투자, NH투자증권, 기술보증기금, 중소벤처진흥공단이 참여했다.

 

시리즈A 브릿지 투자유치를 포함한 누적 투자 유치금액은 135이며, 이번 투자 유치로 국내 전기차 시장 초기인 2016년부터 충전 인프라 정보 앱을 서비스하고 있는 핵심 역량을 시장에서 다시 한번 인정받았다.

 

박용희 소프트베리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바탕으로 EV Infra시너지를 낼 수 있는 전기차 배터리 진단 서비스 사업 등에 집중할 "이라며, "이제 소프트베리는 전기차 충전 인프라 정보를 제공하는 기업에서 전기차 이용자들의 전기차 충전 이용 여정 전반을 함께 하는 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사업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JDC 구병욱 산업육성본부장은 "2019년부터 제주혁신성장센터 Route330과 함께해온 소프트베리가 또 한 번의 성장 동력을 마련하여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JDC는 자체 출자 사업 및 자원 연계를 통해 입주기업들이 유동성을 공급받고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JDC2019년부터 제주혁신성장센터 운영을 통해 현재까지 172개의 국내 유수 스타트업과 기술기업을 발굴하여, 893개의 일자리 창출과 1,699억원의 누적 투자유치 성과를 보였고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및 지역 내 선순환 창업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