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5 (목)

  • 맑음동두천 4.9℃
  • 맑음강릉 9.9℃
  • 맑음서울 6.8℃
  • 맑음대전 9.6℃
  • 맑음대구 12.9℃
  • 맑음울산 12.6℃
  • 맑음광주 11.1℃
  • 맑음부산 13.7℃
  • 맑음고창 10.1℃
  • 맑음제주 14.2℃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7.7℃
  • 맑음금산 10.2℃
  • 맑음강진군 12.3℃
  • 맑음경주시 11.7℃
  • 맑음거제 12.9℃
기상청 제공

제주시는 지난 5월부터 추진한 제주 안심 주차번호서비스를 구축 완료하고 오늘부터 시범 운영을 시작한다.


 

제주 안심 주차번호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주민참여 디지털 기반 지역사회 현장 문제 해결사업에 선정돼 전액 국비(12000만원)를 지원받아 제주도와 협업하여 추진됐다.




 

해당 사업은 핸드폰 번호(전화번호) 대신 QR코드나 ARS번호로 운전자와 연결해 주는 서비스를 무상 제공해 차량에 비치된 QR코드를 스캔하면 문자 또는 전화로 연결해 준다.


또한 QR스캔이 어렵거나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는 시민들은 ARS서비스(1533-0355) 차량 운전자와 통화할 수 있다.


 

차량 운전자는 최초에 QR코드를 부착할 때 코드를 스캔해서 차량번호와 연락받을 수 있는 핸드폰 번호를 등록하면 된다. 등록된 정보는 제주시로 등록되어 개인정보보호 방침에 따라 체계적으로 관리된다.


 

주차안심번호(QR코드)가 필요한 경우, 이달 25일부터 가까운 읍면동주민센터 또는 차량등록사무소에서 수령이 가능하다.


 

제주시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를 시작으로 시민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확보하고 개인정보 노출을 방지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와 함께 고질적인 주정차 문제 발생 위치 및 시간대를 수집하여 빅데이터 분석함으로써 교통 문제 해결에도 적극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위, 도민 체감형 치안 정책 수립 ‘속도’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위원회가 23일 오후 2시 제주관광협회 대회의실에서 길라잡이 소통자문단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은 자치경찰제에 대한 이해도와 관심도를 높이고, 도민들이 치안 행정의 주체로서 정책 과제를 적극적으로 발굴·제안해 공감 치안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워크숍에는 길라잡이 소통자문단, 협치리더, 공무원, 초등학생 자치회 등 70여 명의 도민이 참석했다. 참가자들은 ▵범죄예방 대책 ▵사회적 약자 보호 ▵교통사고 예방 등 3개 분야별 모둠(6팀)으로 나눠 제주지역 특성에 맞는 범죄 예방 대책을 논의했다. 특히 소통을 촉진하고 협업을 이끌어내는 협치 퍼실리테이션 과정을 통해 여성·노인·장애인·아동 등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기 위한 치안 안전망 구축과 일상 속 범죄 취약 요인을 제거·해소하는 대책을 집중 토론했다. 토론을 통해 도출된 △읍면동 자생단체 통합 운용 △주민주도 방범활동 강화 등의 대책은 내년 자치경찰위원회 치안 정책에 반영될 예정이다. 길라잡이 소통자문단은 도민, 전문가 등 총 70명으로 구성됐으며 지난 9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이들은 자치경찰위원회의 소통·자문 창구로서 신규시책 발굴, 주요 정책 자문, 정책 제안 등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