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0 (목)

  • 흐림동두천 26.2℃
  • 흐림강릉 22.0℃
  • 흐림서울 28.9℃
  • 흐림대전 30.3℃
  • 구름많음대구 28.5℃
  • 박무울산 23.5℃
  • 광주 24.4℃
  • 흐림부산 23.6℃
  • 흐림고창 24.7℃
  • 흐림제주 27.0℃
  • 흐림강화 24.6℃
  • 구름많음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8.9℃
  • 흐림강진군 24.3℃
  • 흐림경주시 28.3℃
  • 흐림거제 25.8℃
기상청 제공

추자도 용이 살던 연못(용둠벙) 산책로 정비

제주시는 추자도의 숨은 명소인 신양2리 용둠벙 산책로에 총 6억원을 투입하여 산책로를 정비한다고 10일 밝혔다.


 

하추자도 대왕산에 위치한 용둠벙은 용이 살던 연못으로 전해진 곳으로, 바다로부터 연결된 벼랑은 마치 용이 기어간 자국처럼 비늘 자국이 있어 옛날 이곳에 살던 용이 날아 올라가면서 남긴 흔적이라 전해지고 있다.


 

이곳은 주민과 추자도 내방객들이 많이 찾는 명소지만 산책로가 정비되지 않아 안전사고 등 이용객의 불편을 겪고 있음에 따라 4차 도서 종합개발계획(2018~2027)에 반영됐다.


이에 중앙부처 승인을 거쳐 산책로 정비를 추진하게 됐다.

 

 

이번 산책도 정비 사업은 추락위험이 있는 구간에 대해서는 안전난간을 보강하고 경사로가 심한 구간에는 계단을 설치한다.


이 밖에도 산책로 구간에 동백나무를 식재하여 동백꽃과 함께 아름답고 특색있는 산책로를 제공하게 된다.

 

 

이번 사업은 6월에 착공하여 10월에 준공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사업비 3억 원을 투입하여 용둠벙 진입로에 제주형 판석 계단과 돌담 설치를 완료한 바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용둠벙 산책로 정비를 통해 지역 주민은 물론 관광객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산책을 즐길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시는 도서 지역의 기초생활 기반 구축과 지역 소득 증대를 위하여 32억 원을 투입해 2021년 도서 종합개발 3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