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1 (화)

  • 구름조금동두천 26.6℃
  • 구름많음강릉 20.1℃
  • 구름많음서울 25.0℃
  • 구름많음대전 19.4℃
  • 흐림대구 17.8℃
  • 흐림울산 17.7℃
  • 흐림광주 22.8℃
  • 흐림부산 18.6℃
  • 구름많음고창 23.9℃
  • 흐림제주 19.6℃
  • 구름많음강화 25.2℃
  • 구름많음보은 18.5℃
  • 흐림금산 15.9℃
  • 흐림강진군 19.8℃
  • 흐림경주시 19.5℃
  • 흐림거제 18.1℃
기상청 제공

서귀포시 적극행정, 친절한 전화 안내.종합민원실 민원팀장 이도경

서귀포시 적극행정, 친절한 전화 안내가 제격

 

서귀포시 종합민원실 민원팀장 이도경

 

 

서귀포시 종합민원실 민원팀은 콜센터와 다름없다. 왜냐하면 민원인의 대부분 첫마디가어디에 문의할지 몰라서 종합민원실로 했어요라고 시작하기 때문이다.


필자는 민원인들의 전화를 자주 받다보니 시민들의 최근 관심 분야가 무엇인지 쉽게 알 수 있게 되었다.


지난 1월에는 자동차세 연납 문의, 2월에는 제주형 제4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접수 문의가 가장 많았다.


자동차세 연납이나 소상공인 지원금 접수 문의가 많은걸 보니 우리 시민들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는지를 알 수가 있었다.


 3~4월에는 특별히 집중해서 문의하는 분야는 없었고, 평상시와 같이 건축 인허가 수도 고장 신고 자동차 등록 문의 가로등 고장신고 식품위생허가 주정차 과태료 문의 지방세(취득세, 기타소득세) 문의 부동산거래신고 등 다양한 문의들이 있었다.


필자는 질의한 업무에 대하여 담당자에게 신속정확하게 전화를 연결해 드리는 게 가장 중요한 업무이자 의무라고 생각한다.


관공서에 가기 전 담당부서 및 절차문의, 구비서류 준비가 얼마나 어렵고 생소한지 충분히 알기 때문이다.


다행히 서귀포시 전화 연결은 평소 서귀포시 행정 업무를 꾸준히 답습한 상태라 연결이 쉬운 편이나, 도청이나 제주시청 상담 연결은 행정 전화로 연결이 불가하여제주 120 만덕콜센터문의를 권장하게 된다.


하지만 민원인 분들은 직접 연결이 안되는게 말이 되냐며 언성을 높이시고, 필자는 사정을 이야기 하며 전화 다이얼 120번을 눌러 문의만 하면 제주도청, 제주시청, 서귀포시청 담당부서 어디든지 직접 연결이 가능한 콜센터가 있음을 알려 드린다.


제주 120 만덕콜센터201171일 개소하여 오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되고 있다. 전문상담사들이 각종 민원상담 뿐만 아니라 도민들의 생활불편, 교통관광정보 등 다양한 분야의 안내를 시행하고 있다.

필자도 가끔 120 만덕콜센터로 접수 안내를 받은 민원에 대하여는 정성을 다하여 처리하게 된다. 친절한 안내로 접수 받은 민원이 해결되기 위해서는 마음을 쏟는 다정함이 큰 몫을 한다는 것을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코로나19로 극심한 피로를 느끼고 있는 모든 분들께 비타민이 될 수 있는 친절한 민원안내로 서귀포시 행정이 조금 더 고급스럽게 다져지기를 소망해 본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도내 주요관광지 특별방역순찰 전개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성산일출봉, 용두암, 해안도로 일대 등 제주도내 주요 관광지 27개소에 대한 관광지 특별방역순찰을 강화할 방침이다. 최근 일평균 3만5000여 명의 관광객이 제주를 찾는 등 관광객 수가 점차적으로 증가해 코로나19 확산 위험에 대한 도민 불안이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자치경찰단은 관광경찰 인력을 최대한 활용해 코로나19 특별방역순찰을 전개할 계획이다. 특히 도민과 관광객이 다수 운집하는 도내 주요관광지 27개소를 대상으로 많이 출입하는 오후 시간대 특별순찰이 이뤄진다. 중점 점검사항은 마스크 착용 여부, 5인 이상 집합금지 등 거리두기 준수여부 등이다. 또한 사려니숲길 등 차량 진입이 곤란한 지역에 대해서는 자치경찰기마대를 활용해 방역순찰을 추진한다. 이외에도 그간 추진해 온 여성안심 관광지 여자화장실 불법화장실 불법촬영기기 점검활동을 진행한다. 기존 제주시 30개소에서 서귀포시 30개소를 추가해 총 60개소에 대한 점검활동을 펼친다. 이를 통해 불법촬영기기로 인한 여성 관광객의 불안감을 해소해 체감 안전도를 높일 수 있도록 한다. 지난 4월 19일부터 점검한 이후 현재까지 주요관광지 여성화장실 25개소에 대해 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