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1 (수)

  • 구름조금동두천 22.6℃
  • 구름조금강릉 23.4℃
  • 구름조금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2.9℃
  • 흐림대구 24.3℃
  • 흐림울산 20.5℃
  • 흐림광주 23.6℃
  • 구름많음부산 20.6℃
  • 구름많음고창 22.4℃
  • 구름조금제주 23.6℃
  • 맑음강화 22.1℃
  • 흐림보은 22.3℃
  • 구름많음금산 22.0℃
  • 구름조금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2.6℃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민속자연사박물관 초서 명가 초청『매계 영주십경전』

제주특별자치도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노정래)은 올해 두 번째 박물관 속 갤러리초청 전시로 매계 영주십경전630()부터 726()까지 개최한다.

 

이번 전시를 준비한 김영선, 양상철, 정웅표 3인은 한국 서예의 초서 명가로서 묵향으로 인연을 맺어 지내오다, 코로나19로 일상을 시름하는 사람들을 위로하기 위한 작품 전시를 위하여 머리를 맞대었다.

 

전시주제는 매계(梅溪) 이한우(李漢雨)의 영주십경(瀛洲十景)으로 행초서 작품 31점을 선보인다. 매계는 조선말 추사 김정희로부터 배움을 구한 제주 출신의 선비로, 제주의 아름다움을 읊은 영주십경을 품제하고 시를 남겼다.

 

전시 기획과 작가 섭외를 담당한 양상철 작가는 이번 전시를 통해 영주십경의 원형과 제주의 자연유산과 문화품격을 대외적으로 확산시키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노정래 민속자연사박물관장은 붓끝으로 제주의 자연과 풍광의 아름다움을 표현해 오신 세 분께 감사드린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이 있지만 제주도 문화예술 활동들이 위축되지 않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민속자연사박물관에서는 전시실 중간에 위치한 쉼터인 박물관 속 갤러리공간을 일반 시민과 문화예술인들에게 공개하고 있으며, 오는 8월말에는 제주의 자연자원을 담은 사진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