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0 (수)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2024년 제주관광이 달라집니다

보전·공존·존중의 ‘제주와의 약속’

제주특별자치도가 새로운 제주여행 문화를 선도하기 위한 관광윤리 운동인 제주와의 약속운동을 펼친다. 22일 서울에서 선포식을 시작으로, 이틀간 집중 캠페인에 나섰다.

 

이번 캠페인은 제주관광에 대한 신뢰를 회복하고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구체적 방안과 새로운 제주관광 비전을 널리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제주도는 새로운 여행 트렌드를 반영, 국민적 여행지로써 재도약하기 위해 보전·공존·존중의 약속을 제시하고, 실천 의지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환경·사회·경제적 책임을 갖는 지속가능 여행의 공감대를 확산시켜 나가는 한편, 대한민국 대표 힐링 관광지로 위상을 회복해나간다는 전략이다.

 

 

22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일상비일상의틈에서 열린제주와의 약속 대국민 선포식에는 오영훈 지사, 고승철 제주관광공사 사장, 강동훈 제주도관광협회장을 비롯한 관광 관련 도 유관기관장과 제주관광 사업체 대표 등이 참석해 제주가 국민에게 드리는 약속의 의미를 담은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이날 퍼포먼스에서는 공정한 가격의 약속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는 약속 좋은 서비스 품질의 약속 자연환경 보전의 약속 친절한 미소의 약속 따뜻한 마음의 약속 다시 찾고 싶은 제주를 위한 약속 지속가능한 제주를 위한 약속의 의미를 담은 깃발을 행사장에 마련된 오름 조형물에 설치하며 보전·공존·존중의 제주관광을 약속했다.

 

오영훈 지사는 이 자리는 공정한 가격, 환경 가치 증진에 뜻을 모으고, 제주 문화를 존중하겠다고 제주 관광업계와 여행객 모두가 서로 약속하는 자리라며 선포식을 통해 제주관광이 새롭게 태어났음을 국민에게 약속드린다고 강조했다.

 

 

본격적인 선포식에 앞서 강남에서 만나는 제주여행: 제주로컬 100’이라는 컨셉과 제주 숲을 테마로 유튜버와 관광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토크콘서트도 진행됐다.

 

인기 유튜브 채널 뭐랭하맨의 김홍규 씨를 메인 진행자(MC)로 박재일(유튜브 채코제 운영), 김진경(베지근연구소장), 묵엘리(한양대학교 관광학부생) 등의 출연진과 함께 제주여행의 장점과 개선점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유튜버 박재일 씨는 5개월간 서귀포시 남원읍에 거주하며 제주의 아름다운 자연환경 속에 힐링의 시간을 보낸 경험을 소개하면서 제주 곳곳의 숨은 명소를 찾아가는 여행의 매력을 강조했다.

 

제주의 전통음식 문화를 적극 알리는 김진경 베지근연구소장은 지역주민들과 소통하며 로컬 맛집을 찾아다니는 여행을 제안했다.

 

대학생 묵엘리 씨는 대중교통 인프라가 확충되고 개인이동장치(PM)가 보다 더 보편화됐으면 한다면서 우천 시 즐길 수 있는 실내 관광지 홍보 강화를 요청했다.

 

 

이날 행사장 지하 1층에 차려진 제주관광 데이홍보전에서는 한라산 칵테일 시음, 제주 음식문화 시식, 제주 대표 브랜드 상품 홍보 부스가 운영됐다.

 

특히 행사장 방문객을 위한 참여형 프로그램인 특별 미션 수행스탬프 인증과 함께 항공권, 숙박권 등 경품 응모 행사도 진행돼 큰 호응을 얻었다.

 

 

제주도는 ‘ESG 관광 워킹그룹의 논의를 바탕으로 시작한 제주와의 약속캠페인을 전국적인 운동으로 확산시킬 계획이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단, 고령보행자 교통사망사고 줄이기 ‘전력’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은 65세 이상 고령보행자의 교통사망사고 감소를 위한 종합 대책을 본격 추진한다. 올 상반기 교통사망자 22명(차대사람 14명, 차대차 1명, 차량단독 7명) 중 65세 이상 고령보행자가 9명(64.2%)을 차지하는 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조치다. 자치경찰단은 노인보호구역 확대·개선, 음성 안내서비스 도입, 어르신 대상 안전교육 강화 등 다각도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제주도는 전체 노인보호구역 지정대상 671개소 중 133개소(19.8%)를 지정·개선해 전국 평균(4.77%)을 크게 상회하는 수준으로 관리하고 있다. 더불어 사고위험이 높은 지역의 노인보호구역 확대·개선을 위해 올해 추가로 사업비 10억 원을 투입했다. 구체적인 개선 사항으로는 노인 통행량과 사고위험이 높은 장소를 우선적으로 노인보호구역으로 지정하고 신호·과속카메라, 미끄럼 방지시설, 방호울타리, 신호기 등을 설치했다. 또한 어린이보호구역에서 효과를 보인 지능형 교통체계(ITS) 기반의 보행자 감응·인식 등 스마트 횡단보도를 노인보호구역에도 우선 도입해 보행안정성을 높이고 있다. 이와 함께 아이나비, 티맵 등 네비게이션 업체와 협업해 현재 어린이보호구역에만 제공되는 보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