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2 (금)

  • 맑음동두천 14.8℃
  • 흐림강릉 14.3℃
  • 구름조금서울 14.7℃
  • 맑음대전 15.3℃
  • 맑음대구 15.4℃
  • 구름조금울산 15.3℃
  • 맑음광주 15.8℃
  • 맑음부산 16.0℃
  • 맑음고창 16.5℃
  • 구름조금제주 18.7℃
  • 맑음강화 15.6℃
  • 맑음보은 14.3℃
  • 맑음금산 14.8℃
  • 맑음강진군 16.8℃
  • 구름많음경주시 15.7℃
  • 맑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도, 2025년 도시재생전략계획 공고

정부 도시재생 뉴딜정책 맞춰 재정비

제주특별자치도는 13‘2025년 제주특별자치도 도시재생전략계획을 공고했다.

 

제주도는 지난 20181월 도시재생전략계획을 수립한 바 있다.

 

그러나, 같은 해 3월부터 정부가 연평균 10조 원의 예산 투자계획을 포함한도시재생 뉴딜 로드맵정책을 추진함에 따라 기존 전략계획을 재정비하게 됐다.

 

도시재생전략계획은 5년마다 수립되는 법정계획이다. 도는 2018년에 수립한 전략계획을 2023년에 재정비할 예정이었으나, 선제적 대응을 위해 앞당겨 재정비했다.

 

비전으로 도민이 참여하여 만들어가는 상생의 선순환 도시재생이 설정됐고, 일자리 재생 주민주도재생 역사문화 재생 주거지 재생 복지 재생 등 5개 전략 및 18대 정책과제가 마련됐다.

 

특히 도시재생 예정지역인 활성화 지역의 경우 기존에는 100규모로 다소 넓게 지정됐으나, 정부의 도시재생뉴딜 정책에 맞춰 1530규모로 세분화됨에 따라 기존 11곳에서 25곳으로 변경·지정됐다.

 

또한 활성화 지역 별로 향후 도시재생사업으로 활용할 수 있는 문화재, 골목상권, 빈집, 우수건축자산, 사회적경제조직 등을 조사한 후 재생 방향을 도출했다.

 

세부 사항은 도청 홈페이지 도정뉴스>온라인간행물>제주특별자치도보(http://www.jeju.go.kr/news/online/list/2014.htm?act=view&seq=1332741)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창민 도 도시건설국장은 지난 930일 제주시 용담1동 도시재생사업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신규사업으로 선정돼 국비 150억 원을 확보하는 성과가 있었다면서 재정비한 도시재생전략계획을 토대로 향후 정부의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적극 참여해 제주시 원도심 등이 활성화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ICT 활용’재난 현장대응 골든타임 확보 사업‘순항’
제주특별자치도는 21일 오후 2시 소방안전본부 회의실에서 ‘긴급 재난대응 안전서비스 구축사업’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도 미래전략국,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주지방해양경찰청, 소방안전본부, 사업 참여기업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중간보고회는 그동안의 추진상황 점검과 질의·응답 및 향후 계획 등을 논의했다. 이와 함께 긴급 재난대응 통합 안전서비스 구축에 필요한 콘텐츠 구성, 협의체 간 역할 분담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일반적 상황에서는 3개 이상의 기지국 신호를 단말기가 받아 네트워크에 있는 측위 서버로 전송해 위치를 계산하고, 지하 등 전력이 공급되지 않는 상황에 대비해 휴대용 고주파 발생기를 활용해 음영지역을 최소화하는 기술에 대한 문제점을 보완했다. 또한, 산악 및 해안 등에서 사고 발생 시 현장 위치를 신속히 파악할 수 있도록 국가지점번호 위치 정보와 소방본부, 병원 차량 등의 도착 예정시간을 제주해양경찰청도 실시간 공유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축하고 있다. 병원과 보건소 차량 25대에도 위치 관제용 장비를 설치하고 있다. 이어, 재난상황 정보의 신속 전파 및 일원화된 지휘명령 체계가 가능한 행안부 재난안전통신망과의 연계를 위해 사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