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2 (금)

  • 맑음동두천 3.5℃
  • 구름많음강릉 10.2℃
  • 맑음서울 7.3℃
  • 맑음대전 6.2℃
  • 구름조금대구 9.7℃
  • 맑음울산 10.0℃
  • 맑음광주 9.1℃
  • 구름조금부산 11.7℃
  • 맑음고창 5.2℃
  • 구름많음제주 15.0℃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3.7℃
  • 맑음강진군 8.4℃
  • 구름조금경주시 8.5℃
  • 구름많음거제 10.3℃
기상청 제공

제주도립미술관, 대규모 전시전‘프로젝트 제주’개최

제주도립미술관은 12일부터 내년 19일까지 대규모 기획전 프로젝트 제주우리 시대에_At the Same Time를 개최한다.

 

이번 기획전은 도립미술관 기획전시실 2, 로비, 중앙정원 등에서 진행된다.

 

프로젝트 제주는 코로나19로 제2회 제주비엔날레가 취소됨에 따라 침체된 지역문화예술 활성화와 도민 문화향유 기회 확대 및 제주 특색을 반영한 문화예술의 섬 조성에 기여하고자 마련된 대체 행사다.


 

참여 작가는 강나루(설치), 강요배(영상), 강태환(설치), 고윤식(설치), 김현성(목공예), 반치옥(설치), 아트앤디자인(설치), 에코 오롯(설치, 영상), 임서형(퍼포먼스), 제람 강영훈(설치), 제인 진 카이젠(영상), 중정 콜렉티브(설치), 콜렉티브 웃(영상)을 포함한 13팀이다.

 

출품작 장르는 미디어, 설치, 공예, 영상으로 출품작품 수는 25여점이다.

 

시작품은 다변화하는 사회 관계망 안에서 예술이 우리의 삶, 환경, 체험 방식, 인식에 어떠한 영향을 주는지 이야기한다.

 

도립미술관은 프로젝트 전시 기간 동안 제주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행사와도 협력할 예정이다.

 

전시개막일인 12일 오후 4시에는 관람객을 대상으로 선착순 15명에 한해 임서형 셰프의 차롱이 제공된다.

 

이와 함께 프로젝트 공식 홈페이지(www.projectjeju.kr)와 유튜브 채널(https://bit.ly/3BthVpd)을 통해 제주만의 미술행사를 섬 밖으로 송출된다.

 

행사는 프로젝트의 개념과 전시 내용, 참여 작가 인터뷰, 협력 행사 영상 등으로 구성됐다.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전시전 관람신청은 사전예약을 통해서만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도립미술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개관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까지다.

 

이나연 제주도립미술관장은 이번 전시전과 함께 마련되는 많은 행사와 전시는 지금 제주의 동시대성을 생생히 보여주는 바로미터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ICT 활용’재난 현장대응 골든타임 확보 사업‘순항’
제주특별자치도는 21일 오후 2시 소방안전본부 회의실에서 ‘긴급 재난대응 안전서비스 구축사업’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도 미래전략국,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주지방해양경찰청, 소방안전본부, 사업 참여기업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중간보고회는 그동안의 추진상황 점검과 질의·응답 및 향후 계획 등을 논의했다. 이와 함께 긴급 재난대응 통합 안전서비스 구축에 필요한 콘텐츠 구성, 협의체 간 역할 분담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일반적 상황에서는 3개 이상의 기지국 신호를 단말기가 받아 네트워크에 있는 측위 서버로 전송해 위치를 계산하고, 지하 등 전력이 공급되지 않는 상황에 대비해 휴대용 고주파 발생기를 활용해 음영지역을 최소화하는 기술에 대한 문제점을 보완했다. 또한, 산악 및 해안 등에서 사고 발생 시 현장 위치를 신속히 파악할 수 있도록 국가지점번호 위치 정보와 소방본부, 병원 차량 등의 도착 예정시간을 제주해양경찰청도 실시간 공유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축하고 있다. 병원과 보건소 차량 25대에도 위치 관제용 장비를 설치하고 있다. 이어, 재난상황 정보의 신속 전파 및 일원화된 지휘명령 체계가 가능한 행안부 재난안전통신망과의 연계를 위해 사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