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4 (토)

  • 맑음동두천 -4.8℃
  • 맑음강릉 0.6℃
  • 맑음서울 -2.5℃
  • 맑음대전 -0.8℃
  • 맑음대구 1.6℃
  • 맑음울산 2.0℃
  • 구름조금광주 2.9℃
  • 맑음부산 2.6℃
  • 맑음고창 1.6℃
  • 흐림제주 9.3℃
  • 맑음강화 -4.3℃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4.3℃
  • 맑음경주시 1.4℃
  • 맑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제주현대미술관, ‘바람이 만든 제주’내년까지 전시

제주현대미술관(관장 변종필)은 지난 28일부터 문화예술공공수장고에서 실감콘텐츠 전시 바람이 만든 제주를 선보이고 있다.


 

이 사업은 2020년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모한 공립미술관 실감콘텐츠 제작 및 활용 지원사업에 제주현대미술관이 선정되면서 시작됐다.


 

제주의 삼다(三多) 중 하나인 바람이 되어 제주의 사계를 모티브로 한 박광진, 김성호, 이경재의 작품을 미디어아트 영상으로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제주의 봄, 여름, 가을, 겨울 풍광이 다채로운 빛과 색감의 향연과 함께 8분의 러닝타임 동안 다이나믹하게 전개된다. 

 

 

지난 6월에 처음 선보였던살아있는 작품전과 함께 내년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운영시간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30(1, 15, 오후 5시 입장 마감)까지이며, 관람 인원은 120명으로 제한한다.


공공수장고에서 선착순으로 티켓을 구입할 수 있으며, 사전 예약은 받지 않는다.


 

관람료는 성인 4,000, 청소년 군인 2000, 어린이는 1000원이다. 도민은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변종필 제주현대미술관장은 제주 사계의 이미지와 함께 계절별로 특화된 사운드를 동시에 감상하며 관람객들은 특별한 사색의 시간을 경험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면서 앞으로도 새로운 실감미디어 영상 콘텐츠 확대를 통해 예술체험공간으로서의 명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위원회, 인권 슬로건 공모전 수상작 선정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위원회는 ‘제주자치경찰 인권 슬로건 공모전’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제주자치경찰 인권 존중 이미지 제고 및 인권 공감대 형성을 위해 개최한 이번 공모전은 ‘도민의 인권을 존중하는 제주자치경찰’을 주제로 지난 9월부터 진행됐으며 총 318편의 응모작이 접수됐다. 위원회에서는 표현력, 창의성, 활용성 등에 대해 2단계에 걸쳐 심사를 진행했다. 심사의 공정성과 전문성을 확보하기 위해 1, 2차 모두 외부위원으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했다. 심사결과 6편이 수상작으로 최종 선정됐다. 수상자에게는 제주자치경찰위원회 상장과 함께 시상금이 수여될 예정이다. 최우수로 선정된 슬로건은 ‘함께하는 자치경찰, 신뢰받는 인권경찰’이다. 이어 ‘도민을 안전하게, 인권을 소중하게, 제주자치경찰’과 ‘멘도롱 자치경찰, 또똣한 제주인권’이 각각 우수 슬로건으로 선정됐으며, 그 외 3편의 장려작이 함께 선정됐다. 제주자치경찰위원회는 선정된 슬로건을 활용해 인권 홍보물을 제작하는 등 도민의 인권을 존중하는 따뜻한 자치경찰 이미지가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 활용해 나갈 방침이다. 이와 함께 10일 세계인권선언 제73주년을 기념해 수상작 홍보와 인권 존중 분위기 조성을 위해 전시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