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9 (일)

  • 흐림동두천 21.2℃
  • 흐림강릉 21.7℃
  • 구름많음서울 23.2℃
  • 맑음대전 23.6℃
  • 맑음대구 21.8℃
  • 구름조금울산 22.5℃
  • 맑음광주 22.7℃
  • 구름조금부산 23.9℃
  • 맑음고창 22.7℃
  • 구름조금제주 26.0℃
  • 흐림강화 22.1℃
  • 맑음보은 20.0℃
  • 구름조금금산 19.2℃
  • 맑음강진군 21.7℃
  • 구름조금경주시 22.1℃
  • 맑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도, 하반기 제주관광진흥기금 423억 접수

제주특별자치도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관광사업체의 경영 위기 극복을 위해 823일부터 910일까지 하반기 제주관광진흥기금 융자 지원을 접수한 결과, 199·423억 원으로 집계됐다.

 

경영안정자금은 총 193·369억 원.


업종별로 보면 여행업 48·31억 원 관광숙박업 20·64억 원 일반숙박업 10·19억 원 관광식당업 17·42억 원 전세버스업 12·24억 원 농어촌민박 166전기차 구입 31·128억 원 기타 2953억 원이다.


시설 개보수자금은 6·54억 원이다.

 

도는 10억 원 미만의 경영안정자금은 자체 심사, 10억 원 이상 및 시설 개보수자금은 기금심의위원회를 심사를 거쳐 이달 중 지원 대상자를 확정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해는 전년도 매출액 범위 내에서 특별융자를 시행했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한 매출 감소 등을 고려해 최근 3년 중 유리한 년도 매출액 범위 내에서 지원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제도개선을 통해 행정처분 이력 및 융자금 중도 회수 이력과 관계없이 신청이 가능하도록 제한을 완화했으며, 전기버스 구입 시 15000만 원까지 상향 조정하는 등 융자 추천 규모를 확대했다.

 

최종 지원 대상자로 확정되면 경영안정자금은 1231일까지, 시설 개보수자금은 내년 228일까지 제주관광진흥기금 융자협약 금융기관을 방문해 대출을 실행하면 된다.

 

김승배 도 관광국장은 관광사업체 경영안정 도모와 함께 도민의 실절적 혜택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융자 지침을 지속적으로 보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도는 올 상반기 383개 업체 675억 원을 신규 융자 추천했고, 기존 대출 실행자 1194·2412억 원에 대해 1년간 상환 유예를 결정한 바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