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9.4℃
  • 맑음강릉 30.4℃
  • 구름많음서울 30.1℃
  • 구름조금대전 31.4℃
  • 구름조금대구 30.2℃
  • 구름조금울산 30.1℃
  • 맑음광주 30.7℃
  • 구름조금부산 30.5℃
  • 구름많음고창 31.1℃
  • 구름많음제주 30.3℃
  • 구름많음강화 28.3℃
  • 구름많음보은 29.3℃
  • 구름조금금산 30.2℃
  • 구름조금강진군 29.8℃
  • 맑음경주시 30.8℃
  • 맑음거제 29.5℃
기상청 제공

제주산 극조생 감귤, 품종갱신으로 더 맛있어진다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제주농업기술센터(소장 신양수)는 지난해부터 2022년까지 3년간 사업비 10억 원을 투입해 극조생 감귤 품종갱신 주산단지 명품감귤 만들기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극조생 감귤은 감귤 전체면적의 15%를 차지하고 있으나 대부분 생산량 위주의 품종이 주를 이루고 있어 낮은 당도와 부패과 발생 등으로 출하 초기 감귤 이미지를 하락시키는 주요 원인으로 인식되고 있다.


 

현재 재배되는 극조생 품종은 1970년대 식재된 암기’, ‘산천3등으로 과거에는 10월 출하되는 희귀성으로 인해 높은 가격이 형성됐지만, 최근에는 면적 증가와 낮은 품질로 타 과일과의 경쟁에서도 뒤처지면서 문제시 되고 있다.

 

노지감귤 출하는 10월부터 다음해 2월까지 5개월 동안 이어지는데 초기에 출하되는 극조생 감귤 품질은 소비자들의 재구매 의욕 상승과 가격 형성에 매우 중요하다.

 

주산단지 명품감귤 만들기 프로젝트품질이 낮은 극조생 감귤을 품질이 우수한 유라조생또는 유라실생으로 갱신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우수한 품종으로의 갱신뿐만 아니라, 대묘 공급으로 일반 품종갱신 대비 육묘기간을 2년 정도 단축할 수 있다.

 

품종갱신의 필요성을 알면서도 육묘기간이 길다 보니 수입이 없어 농가에서 꺼려하는 경우가 많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묘목을 화분에 심고 시설하우스 내에서 큰 묘로 키위 농가에 공급함으로써 육묘기간을 5년에서 3년으로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품질을 더 높이기 위해 얕은 이랑과 관수시설 등을 설치해 전천후 고품질 감귤 생산기반을 조성하고 있다.

 

제주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 57개 농가에 22500개의 묘목을 공급해 13.7ha에 식재했으며, 2년 차인 올해에는 42개 농가에 보급할 22000(13.2ha )의 묘목을 시설하우스 내에서 육묘하고 있다.

 

내년에는 25000개의 묘목을 공급할 계획으로 사업이 마무리되면 극조생 명품감귤원 40ha 조성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아울러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제주지역 제주, 애월, 하귀, 함덕, 조천 등 5개 농협과 업무협약을 맺어 사업 참여 농가의 조직화 및 계통출하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송상철 기술보급팀장은 제주지역에서 감귤산업이 오랜 기간 이어오면서 많은 변화와 발전이 있어 왔다극조생 감귤 품종갱신은 제주 감귤을 수량에서 맛으로 바꾸는 대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제주자치경찰위원회, 피해자 보호 근본 대책 주문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위원회는 28일 오후 제12회 임시회의를 열고, 최근 도민사회 이목이 집중된 사건과 관련해 제주경찰청에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이날 회의에서 제주자치경찰위원회는 제주경찰청으로부터 최근 발생한 가정폭력 사건을 비롯해 현안에 대해 보고받았다. 제주경찰청은 신변보호 처리 실태에 대한 일제점검과 가해자관리 방안 마련과 함께 신변보호용 폐쇄회로CC(TV) 체계 또한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개선하기로 했다. 이외에 ▲셉테드(CPTED) 사업과 연계한 범죄예방 환경개선 ▲녹색어머니회·자율방범대 등 시민단체의 보호자 역할 방안 모색 ▲IT기술 접목 안심벨 등의 112시스템 연계 방안 ▲가해자의 전과 또는 이동동선 확인 통한 피해자 접근 방지 대책 등을 마련하기로 했다. 후속 결과는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조속한 시일 내 시행한 후 보고할 것을 심의·의결했다. 이와 함께 △제주경찰청 2021년 여름방학 기간 청소년 선도·보호 활동 강화 계획 △제주경찰청 하반기 정기인사에 따른 지구대장 및 파출소장 보직 관련 의견 제출의 건 등도 논의됐다. 김용구 자치경찰위원장은 “이번 사건은 지역사회에 큰 상처가 되고 있다”며 “피해자 보호에 대한 사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