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08 (목)

  • 흐림동두천 27.7℃
  • 구름조금강릉 27.5℃
  • 구름많음서울 29.3℃
  • 구름많음대전 30.3℃
  • 흐림대구 26.4℃
  • 흐림울산 24.6℃
  • 구름많음광주 28.3℃
  • 흐림부산 23.6℃
  • 흐림고창 28.0℃
  • 제주 28.8℃
  • 맑음강화 26.2℃
  • 구름많음보은 28.4℃
  • 흐림금산 26.7℃
  • 구름많음강진군 28.5℃
  • 흐림경주시 25.5℃
  • 흐림거제 26.2℃
기상청 제공

16일 확진 8명, 최근 1주간 한 자리 내

3명 제주 접촉자·3명 타 지역 입도객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6일 하루 동안 총 1,236건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진단검사가 진행됐고, 이 가운데 8(제주 #1208~1215)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17일 오전 11시 현재 제주지역 누적 확진자 수는 1215명이다.

 

제주지역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를 강화한 지난 10일부터 일주일째 일별 확진자 수가 한 자리 대를 보이고 있다.

 

최근 일주일간 제주지역 주간 평균 일일 신규 확진자수는 6.71(6.10~16 / 47명 발생)이며 주간 감염재생산지수는 0.71로 완화됐다.

 

이달 제주에서는 총 173명이 코로나19에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올해 들어 총 794명이 확진된 것으로 나타났다.

 

전일 확진 판정을 받은 8명 가운데 4(제주 #1199·1120·1202·1203)은 제주지역 거주자이고, 4(제주 #1201·1202·1204·1205)은 타 지역 주민으로 조사됐다.

 

이들 중 3(제주 #1208·1209·1214)은 제주지역 확진자의 접촉자 2(제주 #1210·1211)은 수도권 입도자로 타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 1(제주 #1215)은 부산에서 입도한 관광객 2(제주 #1212·1213)은 코로나19 유증상자이다.

 

1208번 확진자는 1172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최초 검사에서는 음성으로 확인됐으나 격리 중 기침, 두통 증상이 있어 재차 검사를 실시한 결과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1209번 확진자는 1200번 확진자의 가족으로 동거 가족이 확진되자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1210번 확진자는 지난 14일 김포에서 입도한 관광객이다. 입도 직후 김포시 보건소로부터 검사 안내 문자를 받고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으나 미결정으로 확인돼 재검사를 실시했고 16일 최종 양성으로 확인됐다. 현재 제주를 떠나 김포시에 체류 중인 것으로 파악됨에 따라 김포시 보건소로 확진자 관리가 이관됐다.

 

1211번 확진자는 경기도 부천시 2749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지난 13일 입도한 것으로 조사됐다.

1212·1213번 확진자의 경우에는 코로나19 관련 증상이 나타나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은 사례이며, 감염원은 조사 중이다.

 

1214번 확진자는 이날 확진된 1211번의 가족으로 동거 가족이 확진되자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1215번 확진자는 부산지역에서 관광을 위해 제주를 방문했으며 입도과정에서 발열자로 분류돼 제주국제공항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진행, 최종 확진판정을 받았다. 함께 입도한 일행 3명에 대해서는 오늘 중으로 검사가 이뤄질 예정이다.

 

제주도는 확진자들을 격리 입원 조치하고 진술을 확보하는 한편 신용카드 사용 내역 파악, 제주안심코드 등 출입자 명부 확인, 현장 폐쇄회로(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이에 따라 17일 오전 11시 현재 제주지역 격리 중 확진자는 88(서대문구 확진자 1명 포함), 경기 김포시 이관 1, 격리 해제자는 1127(사망 1, 이관 2명 포함)이다.

 

도내 가용병상은 총 242병상이며, 자가 격리자 수는 986(접촉자 616, 해외입국자 370)이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휴가철 관광객 대상 교통안전 캠페인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지난 6일 제주국제공항에서 휴가철 제주를 찾은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렌터카 및 개인형 이동장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전개했다. 최근 조사에 따르면 속도위반 단속차량 중 렌터카 단속건수가 전체단속 건 중 2020년 35.3%, 2021년 6월 말 기준 29.6%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난 5월 13일 「도로교통법」 개정법 시행에 따라 6월 1일부터 개인형 이동장치(전동킥보드 등) 교통법규위반을 집중 단속해 6월 30일 기준 105건의 위반사항을 단속한 바 있다. 이와 함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하향조정으로 휴가철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렌터카 및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 시 유의사항 등을 알리기 위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하게 됐다. 자치경찰단은 이날 공항 내 렌터카 업체의 협조를 받아 홍보전단지를 배부하고 관광객들에게 홍보물품(마스크)을 전달하는 등 렌터카 이용객 대상 과속운전 예방 및 개인형 이동장치 집중단속 시행 홍보활동 캠페인을 펼쳤다. 고창경 제주자치경찰단장은 “속도를 줄이면 아름다운 제주가 보입니다. 관광객들의 안전운전이 제주를 더욱 아름답게 만들 것”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