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9 (일)

  • 맑음동두천 20.5℃
  • 맑음강릉 21.7℃
  • 맑음서울 20.1℃
  • 맑음대전 21.3℃
  • 구름조금대구 22.4℃
  • 구름조금울산 21.5℃
  • 구름조금광주 22.2℃
  • 구름조금부산 20.6℃
  • 맑음고창 21.9℃
  • 황사제주 22.2℃
  • 맑음강화 20.0℃
  • 맑음보은 20.6℃
  • 맑음금산 20.8℃
  • 맑음강진군 23.4℃
  • 맑음경주시 22.6℃
  • 맑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미얀마 군부는 즉각 학살을 멈춰라"

4.19 61주년 제주시청 앞 서명운동

제주에서도 군부쿠데타에 항의하는 미얀마 민중을 응원하기 위한 서명운동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331일 시작된 제주도민 서명운동은 419일 현재 쿠데타 세력의 발포 등으로 숨진 미얀마 시민들의 규모가 700명을 넘어서고 구금자만 해도 3000여명인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4.19 61주년을 맞아 제주시청 앞에서 미얀마 민주화를 기원하는 민간차원의 서명운동이 펼쳐지고 있다.


 

미얀마 군부쿠데타 반대와 민주화지지 제주생명평화운동연대(대표. 현달형)는 이날 아침 9시부터 서명을 받기 시작했다.

 

운동본부는 성명서를 통해 학살을 멈춰라, 1980년 광주와 어찌도 이렇게 닮았단 말인가개탄했다.

 

현달형 대표는 “19일은 4.19 61주년을 맞은 뜻 깊은 날이라고 전제한 뒤 “4.19, 유신독재반대, 광주민주화 운동, 1987년 민주화 운동, 촛불 혁명 등을 거치면서 흘린 피로 민주화를 이룬 우리로서는 미얀마 사태가 남의 일 일 수 없다국제 관계상 국가가 직접 행동으로 나설 수는 힘들지만 평범한 대한민국 국민의 힘을 모아 미얀마 국민들에게 용기를 주기로 했다고 서명운동의 취지를 설명했다.

 

또한 현 대표는 국제사회의 대응이 너무 미진하다노약자, 어린 아이들과 임산부에게 무차별 사격하는 천인공노할 만행이 벌어지는 실정이라고 안타까워했다.

 

특히 운동본부는 제주는 미얀마 민주화를 지지한다. 미얀마 군부는 쿠데타를 중단하라 미얀마 군부는 미얀마 국민에 대한 무차별 살상행위를 즉각 중단하라 국제사회는 미얀마 국민을 보호하기 위한 행동에 당장 앞장서라 얼마나 더 죽어야 하는가? 유엔은 즉각 행동에 나서라 등의 4개항을 내세운 바 있다.

 

현달형 대표는 “4.3의 아픔을 가지고 있는 제주인으로서 미얀마의 학살 현장을 보고 분노하지 않을 수 없었다면서 젊은 시절, 광주 민주화 운동에 격분 독재정권에 저항한 경험이 있는 시민으로서 가만히 있기 힘들었다고 토로했다.

 

국제당수도연맹 아시아 연합회 부총재, 대한생활체육연맹 부총재, 도전한국인본부 부총재 겸 제주도위원장을 맡고 있는 현 대표는 정기적으로 서명운동에 나설 계획이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제주도자치경찰위원회, ‘도민안전’ 출범
70만 제주도민의 안전과 행복을 책임지게 될 ‘제주특별자치도자치경찰위원회’가 6일 출범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이날 오전 11시 제주시 영평동에 위치한 제주자치경찰위원회에서 ‘제주특별자치도경찰위원회 위원 임명장 수여식 및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김창룡 경찰청장, 좌남수 도의회 의장,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강황수 제주특별자치도경찰청장 등이 자리했다. 이날 행사는 △자치경찰위원회 위원 임명장 수여식 △자치경찰위원회 경과보고 △기념사 및 축사 △현판제막 △테이프 커팅식 △자치경찰위원회 1차 회의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원희룡 도지사는 기념사를 통해 “제주자치경찰은 그동안 전국 자치경찰이 나아가야 하는 모델로써 열심히 노력해왔다”며 “새로운 단계인 자치경찰제 전환을 통해 제주자치경찰위원회가 자치경찰, 국가경찰 등이 주민의 편에서 원활히 소통하고 주민 밀착형 경찰행정이 될 수 있도록 잘 지도·감독해달라”고 당부했다. 김창룡 경찰청장은 “제주도는 자치경찰위원회가 제주경찰청장과 제주자치경찰단장을 모두 지휘·감독하기 때문에 그 역할과 책임이 더욱 막중하다”며 “김용구 위원장 및 위원님들께서 제주도민들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