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 (월)

  •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5.9℃
  • 연무서울 4.4℃
  • 구름조금대전 5.7℃
  • 흐림대구 6.5℃
  • 구름많음울산 7.2℃
  • 구름많음광주 8.2℃
  • 구름많음부산 8.8℃
  • 흐림고창 6.0℃
  • 흐림제주 12.1℃
  • 맑음강화 0.9℃
  • 맑음보은 3.3℃
  • 구름많음금산 4.6℃
  • 구름많음강진군 7.4℃
  • 흐림경주시 4.8℃
  • 구름많음거제 9.4℃
기상청 제공

서귀포시 동부보건소. 급성심정지 환자,『4분의 기적』을 위한 현장 교육

서귀포시 동부보건소(소장 강미애)에서는 급성심정지 환자 등 위기 상황 발생시 골든타임(4) 이내 심폐소생술 시행으로 환자 생존율을 향상시키기 위해 동부보건소 직원 대상 구급차 및 자동심장충격기 사용자 현장 교육을 실시하였다.


금번 교육은 상반기 인사이동에 따른 응급환자 발생 대비 신속대응을 위한 간호사 등 직원대상 역량강화 교육으로 이루어 졌으며, 구급차에 구비해야 하는 의료장비, 의약품 등 구급차 내부 기준 준수사항 점검은 물론, 응급처지 방법 및 심폐소생술의 필수품인 자동심장충격기 관리 방법 및 사용법에 대하여 실습 교육으로 진행되었다.



심폐소생술의 가장 중요한 개념은 시간이며, 전문적인 의료인이나 장비가 없는 가정이나, 공공장소에서 갑자기 심정지 환자가 발생한 경우 얼마나 신속하게 심폐소생술을 시작하느냐가 환자의 생사를 좌우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심장이 멎은 후 4분 이내 적절한 심폐소생술을 시행하면 원상 회복되며, 4분이 경과되면 뇌세포의 손상이 시작되어 신경학적 후유증이 남게되고, 10분 이상 경과되었을 경우 대부분이 사망에 이르게 된다.

 

강미애 동부보건소장은 관내 공공보건의료기관, 학교, 항만시설 대합실, 20톤 이상인 선박, 500세대 이상인 공동주택 등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공공장소에 자동심장충격기 185대를 비치하고 있으며, 급성 심정지 환자 발생시 최초 목격자의 심폐소생술 시행에 따라 생존율이 약2배 이상 향상되므로 신속한 현장 처치가 예후 개선에 중요하며,시민 모두의 관심이 위급한 생명을 살릴 수 있다고 말했다.


자세한 문의는 서귀포시 동부보건소 의약관리팀(760-6131~2)으로 하면 된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