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1.9℃
  • 흐림강릉 20.5℃
  • 구름많음서울 23.6℃
  • 구름많음대전 22.4℃
  • 구름조금대구 22.2℃
  • 맑음울산 20.9℃
  • 흐림광주 21.6℃
  • 구름많음부산 20.6℃
  • 흐림고창 21.4℃
  • 맑음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22.7℃
  • 구름많음보은 21.4℃
  • 구름조금금산 21.5℃
  • 흐림강진군 21.3℃
  • 맑음경주시 21.2℃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양조훈 이사장, 평화상 상금 유족장학기금 기탁

양조훈 제주43평화재단 이사장은 6일 아시아태평양조정포럼(APMF) 평화상 상금으로 받은 오스트레일리아 달러 1천불을 43유족장학기금으로 기탁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일부 어린이집 원아 제공 급식 '너무 부실'
제주지역 일부 어린이집에서 원아들에게 제공하는 급식이 너무 부실하다는 주장이다. 22일 제주평등보육노동조합은 제주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부 어린이집에서 급식실, 급식 재료 등이 부실하게 관리돼 아이들의 건강이 위협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이 공개한 어린이집의 급식 사진을 보면 식판에 소량의 쌀밥과 작은 두부 1조각만 들어있는 국, 생선 살과 깍두기 등에 불과했다. 오전에 만든 죽을 오후에 그대로 제공하는 어린이집의 급식 사진도 공개됐다. 이들 어린이집은 제주시에 위치한 민간 어린이집. 제주평등보육노동조합은 “현재 제주지역 어린이집에서도 대대적인 위생 점검이 이뤄지고 있으나 보여주기식 점검이라는 이야기가 흘러나오고 있는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노동조합은 일부 어린이집에서 실제 제공했던 급식과는 다른 내용의 급식 관련 서류를 준비하는가 하면 실제 원아에게 제공했던 음식 재료를 숨기고 불량한 위생 상태를 덮기 위해 대대적인 급식실 청소까지 한다는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노조는 급식과 관련한 어린이집 시설 운영을 감시하고 개선하기 위해 어린이집 부실·불량급식 문제 신고센터를 운영키로 했다. 센터는 제주지역 어린이집 500여 곳에 4000여 명에 달하는 보육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