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토)

  • 흐림동두천 2.7℃
  • 흐림강릉 10.2℃
  • 구름조금서울 5.7℃
  • 구름많음대전 13.1℃
  • 맑음대구 7.6℃
  • 맑음울산 9.5℃
  • 구름많음광주 10.5℃
  • 맑음부산 12.9℃
  • 맑음고창 12.9℃
  • 맑음제주 11.6℃
  • 맑음강화 3.7℃
  • 구름조금보은 11.5℃
  • 맑음금산 12.9℃
  • 구름조금강진군 6.0℃
  • 맑음경주시 5.2℃
  • 맑음거제 13.2℃
기상청 제공

벌초 행렬, 인명사고도 발생 1명 숨지는 등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제주지역에서 벌초 행렬이 이어지면서 인명사고가 잇따라 발생했다.

2일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1일 오전 9시38분께 제주시 연동 한라수목원 인근 가족공동묘지에서 벌초를 하던 A씨(63)가 심정지로 갑자기 쓰러졌다.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이날 오전 8시9분께 서귀포시 신효동에서 벌초를 하던 B씨(69) 예초기 작업 중 다리를 다치기도 했다. 이날 하루에만 8건의 벌초 안전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7월31일부터 9월1일까지 소방당국에 접수된 제주지역 벌초 관련 신고는 총 25건이다. 이 중 1명이 숨지고 22명이 부상을 입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