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토)

  • 구름조금동두천 28.8℃
  • 구름많음강릉 24.2℃
  • 구름조금서울 30.2℃
  • 구름조금대전 26.6℃
  • 구름많음대구 27.3℃
  • 흐림울산 25.0℃
  • 구름조금광주 24.8℃
  • 흐림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6.8℃
  • 흐림제주 27.3℃
  • 구름많음강화 25.9℃
  • 구름조금보은 28.0℃
  • 구름많음금산 28.2℃
  • 흐림강진군 25.3℃
  • 구름많음경주시 26.6℃
  • 흐림거제 23.5℃
기상청 제공

제주지역 상생브랜드 출시한다

제주도-동반위-대상㈜, 업무협약 체결

제주특별자치도가 지역 우수제품의 경쟁력 강화와 안정적인 판로확보를 위해 식품 대기업 및 정부 유관기관과 손을 잡았다.


 

제주의 청정 이미지와 대기업의 브랜드 파워를 결합해 시너지를 창출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혁신적인 시도다.



 

 

제주도는 9일 오후 3시 동반성장위원회 회의실에서 동반성장위원회(위원장 오영교), 대상(대표이사 임정배), 제주경제통상진흥원(원장 오재윤)제주 지역 상생브랜드 출시를 위한 4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제주의 우수한 농수축산물과 가공식품의 가치를 높이고, 지역 중소기업의 역량을 강화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번 협약의 핵심은 제주의 청정하고 신선한 원물과 대상의 청정원브랜드를 결합한 공동 상생브랜드의 출시다.

 

브랜드 론칭을 넘어, 지역 경제와 대기업, 정부기관이 협력해 지역 발전을 도모하는 새로운 모델을 제시한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

 

제주도와 제주경제통상진흥원은 기존 제주우수제품 품질인증(JQ) 제품 약 290개 중 새로운 브랜드를 적용할 제품을 선정하고, 참여 중소기업을 추천하는 역할을 맡는다. 제주지역 우수 중소기업들에게 전국적인 판로를 개척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다.

 

 

대상은 자사의 마케팅 노하우와 전국적인 유통망을 활용해 제주상품의 전국 확산을 돕고, 참여 중소기업의 역량 강화를 지원한다.

 

동반성장위원회는 이번 협력 모델을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상생 협력의 우수사례로 발굴하고 확산시키는 역할을 담당한다.

 

상품의 차별화 전략으로 동반성장위원회의 캐릭터인 동이반이를 활용할 예정이다.

 

이 캐릭터들을 상품 포장에 부착함으로써, 해당 제품이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의 상생 협력으로 탄생한 특별한 상품임을 소비자들에게 효과적으로 전달할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오영훈 제주도지사, 동반성장위원회 오영교 위원장, 대상 임정배 대표이사, 제주경제통상진흥원 오재윤 원장, 대상제주CIC 양재영 대표가 함께했다.

 

대상은 국내 식품 대표기업으로 건강한 맛을 목표로 하는 청정원 브랜드를 통해 고품질 식품을 제공하고 있고, 발효식품, 조미료, 가공식품 등 다양한 제품군을 보유하고 있으며 글로벌 시장에서도 그 입지를 넓혀가고 있다.

 

동반성장위원회는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의 지속 가능한 상생협력을 촉진하기 위한 기관으로 다양한 정책과 프로그램을 통해 기업 간 동반성장 협력 문화 조성을 도모하고 있다.

 

오영훈 지사는 이번 협약은 우수한 제품을 보유한 제주 중소기업들에게 새로운 도약의 기회가 될 것이라며 지역의 특색 있는 자원과 대기업의 역량, 정부기관의 지원이 만나 창출하는 시너지 효과를 통해 제주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전국적인 모범사례로 자리잡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오영교 위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제주도와 대상의 협력을 통해 지역 동반성장의 저변을 확대하는 한편, 상호 지속가능한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정배 대표는 제주 중소기업의 우수한 제품을 청정원브랜드를 통해 전국적으로 알릴 수 있게 되어 기쁘다상생협력으로 중소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하겠다고 전했다.

 

 

제주도는 올해 하반기에 제주지역 상생브랜드를 선보일 계획이다.

 

대상과의 협업을 통해 제주의 우수한 상품들이 대형 유통망에 안정적으로 입점하는 기회를 확보하고, 전국 단위의 새로운 판로를 여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더불어, 이번 프로젝트가 제주우수제품과 품질인증(JQ)제도를 전국에 알리는 효과적인 홍보 수단이 돼 지역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뒷받침하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단, 고령보행자 교통사망사고 줄이기 ‘전력’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은 65세 이상 고령보행자의 교통사망사고 감소를 위한 종합 대책을 본격 추진한다. 올 상반기 교통사망자 22명(차대사람 14명, 차대차 1명, 차량단독 7명) 중 65세 이상 고령보행자가 9명(64.2%)을 차지하는 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조치다. 자치경찰단은 노인보호구역 확대·개선, 음성 안내서비스 도입, 어르신 대상 안전교육 강화 등 다각도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제주도는 전체 노인보호구역 지정대상 671개소 중 133개소(19.8%)를 지정·개선해 전국 평균(4.77%)을 크게 상회하는 수준으로 관리하고 있다. 더불어 사고위험이 높은 지역의 노인보호구역 확대·개선을 위해 올해 추가로 사업비 10억 원을 투입했다. 구체적인 개선 사항으로는 노인 통행량과 사고위험이 높은 장소를 우선적으로 노인보호구역으로 지정하고 신호·과속카메라, 미끄럼 방지시설, 방호울타리, 신호기 등을 설치했다. 또한 어린이보호구역에서 효과를 보인 지능형 교통체계(ITS) 기반의 보행자 감응·인식 등 스마트 횡단보도를 노인보호구역에도 우선 도입해 보행안정성을 높이고 있다. 이와 함께 아이나비, 티맵 등 네비게이션 업체와 협업해 현재 어린이보호구역에만 제공되는 보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