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7.9℃
  • 구름많음강릉 25.1℃
  • 흐림서울 27.6℃
  • 구름조금대전 29.0℃
  • 구름많음대구 30.6℃
  • 구름조금울산 28.9℃
  • 박무광주 26.2℃
  • 흐림부산 25.5℃
  • 구름많음고창 26.6℃
  • 구름조금제주 29.1℃
  • 구름조금강화 25.5℃
  • 구름많음보은 28.6℃
  • 구름조금금산 28.2℃
  • 구름많음강진군 28.1℃
  • 구름많음경주시 31.5℃
  • 흐림거제 23.6℃
기상청 제공

서귀포관악단의 특별한 상반기 마지막 힐링공연

서귀포시(시장 이종우)는 오는 61() 15시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관악단의 주말 기획 공연 2024 토요힐링콘서트를 개최한다.



 

모두가 쉽게 즐기는 클래식 음악을 선물하는 토요힐링콘서트는 2024년 상반기 마지막 공연을 맞이하여 더 많은 관객들과 함께할 수 있도록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진행된다. 오케스트라 규모의 공연으로 모든 관객들이 클래식과 친숙해 질 수 있도록 다양한 레퍼토리를 선보인다.

 

먼저 아르메니아 지역의 전통 민요를 소재로 작곡된 알프레드 리드의 아르메니안 댄스를 연주한다. 이후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관악단의 악장 정준화와의 협연으로 랄프 헤르만의 클라리넷 온 더 타운을 통해 클라리넷 악기의 무한 매력을 관객들에게 선보인다.

또한 많은 대중들의 사랑을 받은 애니메이션 <하울의 움직이는 성> OST 메들리를 연주한다.

 

이후 다양한 사운드와 리듬으로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밴 멕코이의 아프리칸 심포니를 관악버전으로 만나본다.

이후,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합창단 소프라노 차석 김지미와 함께하는 성악과 관악의 특별한 무대도 2곡 진행된다.

 

영화 미션의 OST이자 TV 프로그램 남자의 자격, 불후의 명곡 등에서 많이 불려져 한국인들의 사랑을 받는 엔니오 모리꼬네의 넬라 판타지아와 빅터 허버트의 오페라 <말괄량이 마리에타> 이탈리안 거리의 노래를 통해 성악의 아름다움과 통통튀는 매력을 관악과 함께 노래한다.

 

본 공연은 사전 예매 없이 공연 당일 선착순 무료 입장으로 진행되며 5세 이상부터 관람 가능하다. (공연 문의 : 서귀포예술단 사무국 064-739-0641)


한편,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관악단의 2024 토요힐링콘서트는 6월 공연을 마지막으로 상반기 공연을 마무리 짓고, 10, 11월 공연으로 하반기에 관객들과 다시 만날 예정이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화북여성의용소방대 2024 다같이 줍자! 제주한바퀴 해안정화
화북여성의용소방대(대장 조은숙)는 지난 6월 19일 삼양 검은 모래 해변에서 “2024 다 같이 줍자! 제주 한 바퀴~!”라는 슬로건으로 환경정화 활동을 전개하였다. 화북 여성의용소방대는 삼양해수욕장 수변 활동을 비롯한 재난 현장 및 사회 안전망 확충을 위해 화북 119안전센터와 화북·삼양·봉개 지역에서 도민들의 안전 체험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지역 안전지킴이 역할을 확대하고 있다. 이날 역시 곧 개장하게 될 삼양해수욕장의 수변안전교육도 같이 이루어졌다.환경정화 활동을 통해 지역의 깨끗함과 안전함을 모두 준비하고자 계획하게 되었다. 이날 행사를 주관한 조은숙 대장은 “화북 여성의용소방대원들은 지역에 봉사하려는 마음가짐이 매우 크다.”라며 “우리가 사는 지역의 재난 현장에서 사소한 역할이라도 도민과 지역주민의 안전에 이바지한다면, 그것보다 뿌듯한 삶은 없을 것이며 그러한 활동을 할 수 있고 어떠한 사고들이 발생해도 최소한의 피해로 막을 수 있도록 준비한다는 생각에 매우 보람차다”라고 하였다. 이날 행사는 약 20여 명의 의용소방대원이 참여하였으며, 향후 해수욕장 개장 기간을 포함하여 해양 안전지킴이, 수변활동 등 지속해서 활동을 펼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