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9 (수)

  • 구름조금동두천 26.8℃
  • 맑음강릉 29.2℃
  • 구름많음서울 26.2℃
  • 구름많음대전 26.6℃
  • 맑음대구 27.6℃
  • 맑음울산 24.6℃
  • 맑음광주 26.6℃
  • 맑음부산 21.4℃
  • 맑음고창 ℃
  • 구름조금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1.2℃
  • 맑음보은 26.0℃
  • 구름많음금산 25.6℃
  • 구름조금강진군 26.4℃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조금거제 24.0℃
기상청 제공

동홍동 愛 따뜻한 병원 동행의 손길, 동홍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 강익자

동홍동 따뜻한 병원 동행의 손길

 

동홍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 강익자

 



병원 동행의 손길이 필요하시다면 보호자가 되어 함께 하고자 합니다!”

 

사회복지사, 요양보호사 자격증을 보유한 필자는 늘 주민과 함께 나눔을 실천하고자 하는 소임을 갖는다.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서 사회에 작은 나를 보태고자 하는 마음이다.


동홍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으로 활동을 하며 이웃을 살피는 일, 지역주민과 함께하면서 나를 돌아보게 하고 나를 찾아가는 길이기도 하다. 이웃에게 말 한마디를 건네며 소소한 일상을 이야기하고 이웃에게 진정성 있는 관심으로 다가가고 있다.

 

복지 사각지대 발굴 조사를 위해 가가호호 방문을 하며 어르신들이 몸이 아파 괴로워 하면서도 병원을 가지 않는다는 이야기를 들었을 때, 왜 병원에 가시지 않느냐 여쭤보니 병원은 힘들어, 접수해야지, 진료 끝나면 약국도 가야지, 약국도 멀고 병원 가기가 쉽지 않아라고 하시면서 아파도 집에 있다고 하신다.

 

필자도 요양보호사 일을 했는데, 당시 만났던 어르신들 역시 마찬가지다


병원에 가시는 것이 어르신들은 무척이나 힘들어하시는 것을 옆에서 지켜보았고, 우리 위원들도 비슷한 사례들을 들어 한 목소리를 내었다.


병원 동행의 필요성과 가치에 목적을 두고 어느 방향으로 서비스 제공해야 할지 회의하고 정리하기 시작했다. 병원동행은 타시도에서 시범사업을 하고 있었으므로 제주도에는 우리동네가 처음으로 시작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

 

<동홍동 따뜻한 병원 동행> 사업을 시행착오가 있더라도 시작해 보고자 한다.


거동이 불편한 취약계층을 위해 동홍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병원동행에서 귀가까지 함께하는 프로그램으로 5월부터 12월까지 시범 운영한다


보호자가 없어 병원 동행이 필요한 가구가 우선시 되며, 동행 접수를 통해 협의체 위원 2인이 매칭되어 서귀포 시내 병원 및 약국을 동행하고 안심귀가 하는 보호자 역할 지원으로 따뜻한 동행이 될거라 생각하며 필자의 마음은 조급해진다.


한 분이라도 동행의 손길을 내민다면 보호자가 되어 드리고, 우리의 작은 관심이 이웃에게 굳게 닫혔던 문도 열리게 하지 않을까?’ 하고 다시 한번 다짐해 본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단, 제주형 보호구역 안전문화운동 지속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박기남)은 29일 오전 8시 제주시 화북초등학교 어린이보호구역 일대에서 올해 6번째 「제주형 보호구역 안전문화운동」을 펼친다. 화북초 정문 일대는 공간이 협소해 등교시간 교통 혼잡과 학생들의 사고위험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자치경찰단과 행정시(건설과, 공원녹지과, 교통정책과), 한전 등 유관기관이 협업해 승하차게이트를 조성, 어린이보호구역 안전강화에 나섰다. 이번 행사에서는 새로운 승하차게이트 일대에서 학부모와 학생들을 대상으로 △지정 출입구 정차 △승·하차시 어린이 항시 주시 △운전석 이탈 금지 △현장 유의사항 등 교육과 홍보가 이뤄진다. 자치경찰단과 도 교육청, 제주시교육지원청, 학교학부모회, 자치경찰주민봉사대, 교통봉사단체 등이 참여해 보호구역 현장을 살펴보고 개선방향을 논의하며, 보다 많은 도민의 보호구역 안전에 대한 관심과 공감대 형성을 도모한다. 제주형 보호구역 안전문화운동은 기존 전달식 캠페인과 차별화해 어우러짐 캠페인+안전시설점검+체험형 안전교육 등 3단계로 진행된다. 첫 번째, 어우러짐 캠페인은 전 분야에 걸쳐 현장 의견을 반영해 보호구역 내 교통안전수칙 준수와 교통취약계층 안전 최우선 확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