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1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효율적인 예산편성 . 정방동주민자치위원장 김민아

효율적인 예산편성

 

정방동주민자치위원장 김민아

 




2024년도 예산편성의 시기가 도래했다


국가 단위의 여러 악재로 기업들의 영업이익이 줄어들고, 이로 인해 법인세수가 작년 대비 26%나 감소했다


이 여파로 올해 세수가 예상보다 50조원 가량 모자랄 것으로 예상되며 이는 지방자치단체인 제주 또한 감수해야 할 상황이다.

.

가용재원이 올해보다 30% 이상 축소되어 허리띠를 졸라매야 한다면 어느 허리를 졸라매야 할 것인지에 대해서는 도민들도 의견을 내야 한다.

 

도정은 성과가 낮은 사업을 과감하게 정리하고 축제, 박람회 등 행사성 사업을 최대한 자제해야 한다고 하지만 그게 과연 도민의 뜻일지는 모를 일이다.

.

축제나 박람회 같은 행사성 예산은 언뜻 가시적인 성과가 드러나지는 않지만 그 지역의 특색이나 문화를 반영하고 주민들이 이를 이어나가고자 한다면 다른 성격의 예산투자보다 가치 없다 생각하지 않는다


그러므로 이를 반영함에 있어 직접적인 수혜의 대상인 도민들의 의견 또한 중요하고, 지금처럼 예산편성의 효율성이 중요시될 때 도민들의 의견을 수렴해야 하는 것이다.

 

예산편성은 사적인 재산을 국민에게 적선하는 것이 아니다


그런데 이번 예산편성 진행 상황을 들여다보면 내년 예산이 부족하니 예산 집행기관이 정해준 것, 이만큼만 혜택을 받아라라는 느낌이다. 우리는 무엇을 얻어 쓰는 사람이 아닌데 예산을 적선 받는 느낌이다.

 

국민의 세금을 예산 집행 기관이 편성하는 과정에서 기준이라는 것은 어떤 것인지, 과연 합리적으로 편성하고 있는 것인지 의문이 든다.

 

도민은 도의 예산으로 어떤 혜택을 받을지 선택할 권리가 있다


내년이 힘든 한 해가 될 것이라 예상된다면 이 어려움을 도민들과 같이 나누는 것이야말로 소통이고 해결 방안 중 하나라 생각한다. 모쪼록 합리적인 예산편성이 되길 바란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단, 고령보행자 교통사망사고 줄이기 ‘전력’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은 65세 이상 고령보행자의 교통사망사고 감소를 위한 종합 대책을 본격 추진한다. 올 상반기 교통사망자 22명(차대사람 14명, 차대차 1명, 차량단독 7명) 중 65세 이상 고령보행자가 9명(64.2%)을 차지하는 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조치다. 자치경찰단은 노인보호구역 확대·개선, 음성 안내서비스 도입, 어르신 대상 안전교육 강화 등 다각도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제주도는 전체 노인보호구역 지정대상 671개소 중 133개소(19.8%)를 지정·개선해 전국 평균(4.77%)을 크게 상회하는 수준으로 관리하고 있다. 더불어 사고위험이 높은 지역의 노인보호구역 확대·개선을 위해 올해 추가로 사업비 10억 원을 투입했다. 구체적인 개선 사항으로는 노인 통행량과 사고위험이 높은 장소를 우선적으로 노인보호구역으로 지정하고 신호·과속카메라, 미끄럼 방지시설, 방호울타리, 신호기 등을 설치했다. 또한 어린이보호구역에서 효과를 보인 지능형 교통체계(ITS) 기반의 보행자 감응·인식 등 스마트 횡단보도를 노인보호구역에도 우선 도입해 보행안정성을 높이고 있다. 이와 함께 아이나비, 티맵 등 네비게이션 업체와 협업해 현재 어린이보호구역에만 제공되는 보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