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흐림동두천 21.0℃
  • 흐림강릉 23.0℃
  • 서울 21.9℃
  • 구름많음대전 21.8℃
  • 맑음대구 22.4℃
  • 구름많음울산 20.8℃
  • 맑음광주 22.2℃
  • 구름조금부산 22.9℃
  • 맑음고창 20.6℃
  • 구름많음제주 22.0℃
  • 흐림강화 20.0℃
  • 구름조금보은 19.3℃
  • 구름많음금산 20.3℃
  • 구름많음강진군 20.1℃
  • 구름많음경주시 20.0℃
  • 맑음거제 20.4℃
기상청 제공

서귀포보건소, ‘웰다잉 문화’확산에 앞장

서귀포보건소(소장 김명재)는 웰다잉(Well-Dying)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서귀포시 서귀포보건소 및 동부보건소는 지난 614일부터 사전연명의료의향서 상담 및 등록 업무를 시작하여 추진 중에 있으며, 서부보건소는 8 25일 등록기관으로 지정되어 913일부터 본격 시작할 예정이다.


웰다잉(well-dying)은 품위 있고 존엄하게 생을 마감하는 것을 뜻하는 말로, 좁게는 무의미한 연명의료의 중단과 호스피스·완화 의료를 의미하고, 넓게는 일상에서 죽음에 대해 성찰하고 준비하는 동시에 현재를 소중히 여기며 살아가는 과정 전반을 의미한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는 만 19세 이상 성인이 자신이 임종 과정에 있는환자가 되었을 때를 대비해 연명의료를 시행하지 않거나 중단할 수 있도록 사전에 문서로 작성한 것을 말한다.


현재까지 서귀포보건소 49, 동부보건소 29명이 사전연명의료의향서에 등록하였다.

 

연령별 통계로는 60대 이상 등록자가 68명으로 87%를 차지하였고 나머지는 40~50대 등록자로 10명이 등록하였다. 성별 통계로는 여자 등록자가 65.4%로 남자보다 많았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 상담 및 등록 신청은 주소지 관계없이 가까운보건소로 전화 예약 후, 신분증을 지참해 본인이 직접 방문하여 충분한 설명을 듣고 의향서 작성 여부를 결정하면 된다.

 

작성된 의향서는 연명의료정보처리시스템에 등록되어 법적 효력을 갖는다.


또한, 신청자가 원하면 언제든지 변경 및 철회가 가능하다.


현재 도내 등록기관은 서귀포시 3개 보건소 및 제주시 동부보건소, 제주대학교병원, 한라병원, 제주의료원, 서귀포의료원 및 국민건강 보험공단(제주, 서귀포지사), 제주노인복지관에서 운영중이다.

 

서귀포보건소 관계자는적극적인 홍보상담등록으로 본인과 가족 모두에게 삶의 마지막을 존엄하게 준비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웰 다잉(Well-Dying)’문화를 확산하는데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자세한 문의사항은 서귀포보건소 보건행정과(760-6482), 동부보건소(760-6107), 서부보건소(760-6232)로 하면 된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제주도, 민관군 공동협의체 구성해 재난 대응 강화
제주특별자치도는 7일 오전 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실에서 여름 자연재난을 비롯한 각종 재난으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민관군 공동협의체 구성·운영회의를 개최한다. 이번 회의는 재난이 예상되거나 발생 시 유관기관 및 단체 간의 긴밀한 소통과 협업을 통해 대응 실행력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세계적으로 대형 재난이 빈번해지면서 재난 대응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는 가운데, 제주도는 지역자율방재단, 의용소방대, 해병대 제9여단, 제주경찰청, 소방안전본부, 자치경찰단 등 주요 기관과 단체를 포함한 민관군 협의체를 구성했다. 협의체는 재난 발생 시 신속한 공동대응을 통해 피해를 최소화하고, 현장는 애로사항과 개선사항을 발굴해 제도 개선을 추진하는 역할을 맡는다. 특히 기관 간 협의가 필요한 의제가 발생할 경우 수시로 회의를 개최해 협력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각 기관 및 단체 간 명확한 역할 분배를 통한 현장 대응능력 강화 ▲민간단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한 협력체계 강화 ▲유기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한 재난 대비 및 대응의 효율적 수행 등 주요 안건들에 대한 논의가 이뤄진다. 제주도는 이번 회의를 통해 재난 대응 능력이 한층 더 강화되고 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