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8.3℃
  • 흐림강릉 13.3℃
  • 흐림서울 8.5℃
  • 흐림대전 11.1℃
  • 대구 14.6℃
  • 울산 15.6℃
  • 흐림광주 13.0℃
  • 부산 16.5℃
  • 흐림고창 11.7℃
  • 제주 15.5℃
  • 흐림강화 6.6℃
  • 흐림보은 11.0℃
  • 흐림금산 11.2℃
  • 흐림강진군 13.8℃
  • 흐림경주시 15.3℃
  • 흐림거제 15.6℃
기상청 제공

제주한란전시관, 전년 대비 방문객 2배 이상 증가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가 운영하는 제주한란전시관을 찾은 올해 방문객이 1120일 기준 8063명으로 집계됐다.

 

그동안 제주한란전시관은 연간 4회 전시와 일요일 휴관으로 연간 평균 4000여 명이 방문했다.

 

세계유산본부는 올해 전시관 활성화를 위해 지난 6월부터 휴관일을 일요일에서 수요일로 조정해 관람객 편의를 개선했으며, 3월 춘란전시회를 시작으로 11월 제주한란전시회까지 총 7회의 전시 행사를 개최했다.

 

이와 함께 현장 체험으로 직접 난을 분갈이 하는 교육과 성인 대상 세밀화를 그려보는 보태니컬 아트, 전문성을 부각한 조직배양 실습체험 등을 올해 신설해 총 21회 진행했다.

 

10월과 11월에는 히든싱어 우승자 콘서트 및 체험 운영(4)UCC 공모전, 유튜브 운영 등 다채로운 행사를 병행해 관람객의 호응을 이끌었다.

 

내년에는 가족 단위의 방문객 등 다양한 연령층을 대상으로 행사 만족도가 높은 특색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기획 중이다.

 

또한 현재 진행 중인 제주한란전시관 관람편의 및 연구공간 활용계획수립 용역이 내년 5월에 마무리됨에 따라 새로운 콘텐츠 개발로 더 많은 관람객을 유입할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변덕승 세계유산본부장은 “2023년에는 1만 명 이상의 방문객이 제주한란전시관을 찾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면서 다양한 난 문화 체험 계획으로 전시관 활성화를 유도하난초 메카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