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월)

  • 맑음동두천 27.8℃
  • 구름조금강릉 28.5℃
  • 맑음서울 28.6℃
  • 구름조금대전 29.1℃
  • 구름많음대구 29.7℃
  • 구름많음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27.5℃
  • 구름조금부산 25.0℃
  • 구름많음고창 28.0℃
  • 흐림제주 25.5℃
  • 맑음강화 23.5℃
  • 구름조금보은 27.5℃
  • 구름많음금산 27.5℃
  • 구름조금강진군 30.2℃
  • 구름조금경주시 29.3℃
  • 구름조금거제 26.8℃
기상청 제공

도, 5060 퇴직자 대상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운영

제주특별자치도는 50~69세 미취업자 중에서 전문자격이나 경력을 활용해 지역사회에 도움을 주는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을 운영한다.


 

제주도는 도내 퇴직 전문인력에게 사회서비스 일자리를 지원해 취업 활성화를 유도하고자 지난해 고용노동부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공모로 54,100만 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올해부터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활동기간은 사업에 따라 올해 10월 또는 11월까지이며, 근무기간 중 4대 사회보험 가입 및 생활임금 이상의 보수를 지급한다.

 

 

제주도는 사회적기업 및 비영리 민간단체를 대상으로 공모해 3개 사업의 수탁기관을 선정하고, 50명의 참여자를 모집해 4월부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3개 사업은 관광약자의 여행서비스를 지원하는 트래블헬퍼 사업 신중년 주도 마을돌봄 소통을 지원하는 마을돌봄매니저 사업 서귀포지역 도서관 및 문화시설 상담을 지원하는 행복이음코디네이터지원 사업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5060 퇴직자는 장년워크넷 홈페이지(www.work.go.kr/senior)’ 통해 해당 경력이나 자격에 속한 분야의 사업을 신청하거나 제주고용플러스센터(710-4458)로 문의하면 된다.

 

 

최명동 제주도 일자리경제통상국장은 올해 사업을 시작으로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을 통해 많은 전문인력이 사회공헌뿐만 아니라 민간 일자리에 재취업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제주도, 요금 부풀린 어르신 행복택시 엄중 조치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특별자치도 감사위원회의 공공형(어르신) 행복택시 운영지원금(보조금) 부정수급 의혹 관련 조사 결과에 따라 해당 택시회사를 상대로 보조금을 환수하고 과태료 부과 및 운행정지 등 행정처분을 내릴 방침이다. 일반택시회사 34개사를 대상으로 6월 3일까지 보조금 환수에 따른 의견을 받은 뒤 합당한 이유가 없는 경우「지방자치단체 보조금에 관한 법률」등 관련 규정에 따라 보조금을 환수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택시운전업무 종사자에 대해서는 「택시운송사업의 발전에 관한 법률」 등에 의거해 부당요금 징수에 따른 과태료(20만원)를 부과한다. 개인택시 운송사업자(3879명)를 대상으로도 어르신 행복택시 부정수급 의심대상자를 적발할 계획이다. 부정행위를 검출하는 모니터링 시스템을 활용해 2018년 3월~2022년 4월 기간을 조사하고 차량 운행정보 등을 활용해 6월부터 보조금 환수 및 운행정지 등 행정처분을 내릴 예정이다. 김재철 제주도 교통항공국장은 “택시요금보다 과다한 요금을 결제한 일반택시 및 개인택시 모두 동일한 환수 기준을 적용하고 행정처분 원칙에 따라 조치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7월에는 어르신행복택시 복지카드를 발급자를 대상으로 이용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