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7 (토)

  •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3.7℃
  • 맑음서울 0.0℃
  • 맑음대전 2.1℃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5.0℃
  • 맑음광주 5.4℃
  • 맑음부산 7.0℃
  • 맑음고창 4.6℃
  • 구름조금제주 10.9℃
  • 맑음강화 0.6℃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0.2℃
  • 맑음강진군 6.3℃
  • 맑음경주시 5.5℃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25일 오후 5시 기준 신규 확진 32명

위중증 1명, 예방접종 완료율 77.9%

제주특별자치도는 25일 오후 5시 현재 입원환자 중 위중증 환자는 1명이며, 도 전체 인구 대비 예방접종 완료율은 77.9%(18세 이상 91.8%)라고 밝혔다.

 

현재 기준 32(제주 3545~3576)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으며, 제주지역 누적 확진자 수는 총 3576명이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살펴보면 20(3546~3549, 3551, 3553~3555, 3558~3561, 3563, 3564, 3566~3568, 3571, 3572, 3576)은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 5(3562, 3569, 3573~3575)은 타 지역 확진자 접촉자 1(3565)은 입도객 6(3545, 3550, 3552, 3556, 3557, 3570)은 유증상자다.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 20명 중 5(3546, 3547, 3553, 3567, 3568)은 집단감염 사례와 연관됐다.

 

2(3546, 3547)제주시 초등학교관련 확진자로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판정을 받았다. 현재까지 제주시 초등학교관련 누적 확진자는 총 35명이다.

 

1(3553)제주시 요양병원관련 종사자다. 이에 따라 제주시 요양병원관련 확진자는 총 71명으로 늘었다.

 

나머지 2(3567, 3568)제주시 제사 모임관련 확진자의 가족으로 이 중 1(3568)은 격리 중 확진됐다. 이로써 제주시 제사 모임17명이 됐다.

 

또한 방역당국은 충청남도 천안시 소재의 한 종교시설에서 집단감염 사례가 발생한 것과 관련, 도내 확진자 중 1명이 해당 시설에 다녀온 것을 파악하고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해당 종교시설을 다녀온 확진자와 관련해 현재까지 38명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다.

 

그 결과, 1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견됐으며, 35명은 음성으로 확인됐다.

 

나머지 1명은 검사 진행 중이며, 다른 1명은 검사를 받을 계획이다.

 

지난 24일 확진자가 발생한 제16회 한라배 수영대회와 관련해 선수 및 관계자 750명 중 기존 확진자 1명을 제외한 749명 전원에 대한 검사 결과,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

 

제주도는 확진자를 격리 입원 조치하고, 자택 등에 대한 방역소독을 완료했다.

 

확진자 진술, 신용카드 사용내역, 제주안심코드 등 출입자 명부 확인, 현장 폐쇄회로(CC)텔레비전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위, 도민 체감형 치안 정책 수립 ‘속도’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위원회가 23일 오후 2시 제주관광협회 대회의실에서 길라잡이 소통자문단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은 자치경찰제에 대한 이해도와 관심도를 높이고, 도민들이 치안 행정의 주체로서 정책 과제를 적극적으로 발굴·제안해 공감 치안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워크숍에는 길라잡이 소통자문단, 협치리더, 공무원, 초등학생 자치회 등 70여 명의 도민이 참석했다. 참가자들은 ▵범죄예방 대책 ▵사회적 약자 보호 ▵교통사고 예방 등 3개 분야별 모둠(6팀)으로 나눠 제주지역 특성에 맞는 범죄 예방 대책을 논의했다. 특히 소통을 촉진하고 협업을 이끌어내는 협치 퍼실리테이션 과정을 통해 여성·노인·장애인·아동 등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기 위한 치안 안전망 구축과 일상 속 범죄 취약 요인을 제거·해소하는 대책을 집중 토론했다. 토론을 통해 도출된 △읍면동 자생단체 통합 운용 △주민주도 방범활동 강화 등의 대책은 내년 자치경찰위원회 치안 정책에 반영될 예정이다. 길라잡이 소통자문단은 도민, 전문가 등 총 70명으로 구성됐으며 지난 9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이들은 자치경찰위원회의 소통·자문 창구로서 신규시책 발굴, 주요 정책 자문, 정책 제안 등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