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4 (수)

  • 구름조금동두천 9.1℃
  • 구름조금강릉 9.8℃
  • 구름많음서울 8.3℃
  • 맑음대전 12.1℃
  • 구름조금대구 12.8℃
  • 구름조금울산 11.8℃
  • 구름많음광주 13.3℃
  • 맑음부산 12.8℃
  • 구름많음고창 12.5℃
  • 구름많음제주 14.1℃
  • 구름조금강화 8.5℃
  • 구름조금보은 10.6℃
  • 구름많음금산 10.5℃
  • 흐림강진군 11.8℃
  • 구름조금경주시 11.9℃
  • 맑음거제 12.9℃
기상청 제공

제주시, 아동의 보호체계 강화 회의 개최

제주시는 보호대상아동에 대한 적극적인 보호 결정을 위해 11 18, 5차 사례결정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

 

사례결정위원회는 아동복지심의위원회 산하에 아동보호와 관련된 사항을 전문성·적시성 있게 심의하는 것을 목적으로 설치된 기구이다.


기존에는 아동복지심의위원회가 지방자치단체장(위원장) 및 유관 기관장 위주로 구성돼 보호대상 아동 발생 시 수시 개최를 통한 보호조치 사전심의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를 해소하기 위해 사례결정위원회의 위원장은 제주시 복지위생국장으로, 위원은 변호사·의사·경찰 및 유관기관 관계자 등 아동보호 관련자 중 실무경력이 많고 수시로 개최되는 위원회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현장 전문가 7명으로 구성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보호대상아동의 보호조치 결정, 보호조치 종료 및 보호조치 변경에 관한 사항 9건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특히 해당 아동의 의사를 존중하고 아동에게 최상의 이익이 반영된 보호조치 결정이 이루어지도록 심의가 이뤄졌다.

 

 

강성우 제주시 복지위생국장은 아동 이익 최우선의 원칙에 따라 보호대상아동을 신속하고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서는 사례결정위원회의 역할이 중요하다아동들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위해 사례결정위원회의 활발한 참여와 운영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단, 겨울철 비상근무체계 돌입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이 내년 2월 28일까지 겨울철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한다. 겨울철 대설·한파 대책 기간 동안 자치경찰단은 도 자연재해 대응 요령에 따라 사회질서 유지반으로서 역할을 수행한다. 자치경찰단은 2018~2020년 국가경찰 파견을 받아 도로통제 등 도내 교통 업무를 총괄해왔으나, 지난해 12월 국가경찰이 전원 복귀함에 따라 올해 교통사고 예방 및 교통관리 계획을 새로 수립하고 피해 예방과 대응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도로 상황과 기상 상태 등을 파악해 도로 통제 상황을 전파하고 겨울철 결빙구간 등 신속한 교통 관리 및 안내로 도민 안전을 확보하고자 한다. 특히 도로 통제 상황에 따라 유형별 비상근무체제를 가동할 방침이다. 시내권 도로 결빙 통제 시에는 교통생활안전과를 중심으로 교통 분야 전원이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간선도로 결빙 통제 시에는 제주경찰청과 협력해 외곽도로 통제에 나선다. 상습 결빙구간인 제주시내 8개 구간*에 대한 집중 교통관리도 병행한다. 비상 상황 시 사전에 순찰 차량에 실어둔 친환경 제설제를 도로에 뿌리는 등 긴급 제설에도 동참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자치경찰단 소속 순찰차 타이어를 모두 겨울용(스노타이어)으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