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4 (수)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1.9℃
  • 맑음서울 -2.0℃
  • 흐림대전 2.8℃
  • 맑음대구 4.9℃
  • 맑음울산 5.2℃
  • 흐림광주 5.9℃
  • 맑음부산 5.8℃
  • 흐림고창 7.9℃
  • 흐림제주 10.4℃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2.4℃
  • 흐림금산 1.6℃
  • 맑음강진군 8.4℃
  • 맑음경주시 4.9℃
  • 구름많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서귀포, 온라인 비상품감귤 유통처 적발

감귤선과장 4곳, 대과 유통 등

서귀포시는 온라인을 이용해 비상품감귤을 유통하려던 감귤선과장 4곳을 적발해 조치했다.


서귀포시에 따르면 2021년산 감귤의 본격적인 출하시기를 맞아 온라인 비상품감귤 유통에 대한 집중단속을 실시 중에 있는데, 현재까지 4곳에서 1.6톤 분량의 비상품 감귤을 인터넷을 이용하여 출하하려던 것을 적발했다는 것이다.



서귀포시는 온라인을 통하여 감귤을 판매하고 있는 출하처에 대하여 평균 가격보다 낮은 값으로 판매되고 있는 감귤을 중심으로 단속 활동을 벌였고 해당 인터넷 출하처를 추적하여 감귤의 출하 가능 규격(2S~2L) 아닌 71mm이상의 대과를 유통하려던 출하처를 적발하였다.

 

현재 제주특별자치도 감귤생산 및 유통에 관한 조례에서 규정하는 감귤 상품 규격 기준은 2S(49mm이상~54mm미만)~2L(67mm이상~71mm미만)이다.



이에 따라 서귀포시는 해당 감귤을 전량 폐기 조치하였고 향후 같은 행위가 반복될 경우 해당 선과장의 품질검사원 모두를 해촉하여 감귤 출하를 원천 봉쇄할 방침이다.

 

서귀포시는 코로나19로 인하여 비대면 거래가 보편화되고 온라인을 통한 출하량 증가함에 따라, 올해부터는 전담 단속 인원을 별도 운영함으로써 온라인 비상품 감귤 출하에 대해 집중 단속하고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온라인을 통한 감귤 유통은 감귤 출하 구조 다변화, 농가 수취가격 향상 등 감귤 유통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온라인을 통해 출하되는 감귤의 품질을 집중 계도하여 질 좋은 상품이 거래될 수 있도록 하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도사회협약위, 취약계층 관광 지원 사회협약 체결
제주도내 아동학대 가정과 보호관찰 청소년의 관광기회를 지원하기 위해 제주도사회협약위원회(위원장 고승화), 제주보호관찰소(소장 김기환), 제주관광협회(회장 부동석)가 협력에 나선다. 이들 세 기관은 23일 오후 2시 제주도청 삼다홀에서 ‘취약계층 관광 지원을 위한 사회협약’을 체결하고, 도내 보호관찰 대상자 가족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관광 지원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제주도사회협약위원회를 중심으로 추진한 이번 협약은 가족관계 회복과 정서적 지원이 필요한 보호관찰 대상자 가족, 청소년이 함께하는 관광프로그램을 운영하여 마음 치유와 지역공동체 적응, 재범 방지 등을 돕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이날 사회협약 체결식에 참석한 고승화 제주도사회협약위원장과 김기환 제주보호관찰소장, 부동석 제주관광협회장은 각 기관의 역량을 적극 활용하여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제주보호관찰소에서는 관광 참여 대상자를 선정하고, 제주관광협회는 관광프로그램의 개발·운영 및 비용지원을 맡는다. 제주도사회협약위원회는 협약 이행상황을 모니터링하고, 필요시 도지사에게 지원방안 등 협약 관련 사항을 권고하게 된다. 고승화 사회협약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상대적으로 소외된 분들에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