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9.6℃
  • 구름조금강릉 18.3℃
  • 구름조금서울 22.6℃
  • 구름조금대전 19.2℃
  • 흐림대구 20.7℃
  • 구름조금울산 20.1℃
  • 흐림광주 23.1℃
  • 흐림부산 20.5℃
  • 맑음고창 19.9℃
  • 흐림제주 22.9℃
  • 구름조금강화 21.6℃
  • 흐림보은 18.2℃
  • 구름조금금산 18.9℃
  • 흐림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19.1℃
  • 흐림거제 21.2℃
기상청 제공

투명페트병 올바른 분리배출 정착이 필요하다, 서귀포 생활환경과장 나의웅



투명페트병 올바른 분리배출 정착이 필요하다!

                                          


서귀포 생활환경과장

                                       나 의 웅

 

 

지난해 2월부터 서귀포시 등 6개 지역의 공동주택 등을 대상으로 투명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시범사업을 실시하였고, ‘20. 1225일부터 공동주택법 상 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300세대 이상 또는 150세대 이상으로 승강기가 설치됐거나 중앙난방을 하는 아파트)에 대하여 시행하게 되었으며, 올해 1225일부터는 단독주택 지역으로 확대 시행될 계획이다.

 

이 사업을 시작하게 된 배경은 고품질 폐페트병의 해외수입(’19년도 일본, 대만, 중국 등 7.7만톤 수입)을 최소화, 고부가 가치 재활용을 위한 산업재료 등으로 널리 공급함으로써 외화 유출도 막고, 새로운 시장을 창출할 수 있기 때문이다.

 

주로 음료수 용기에 쓰이는 페트는 플라스틱 중 재활용 가치가 가장 높고, 잘게 부순 플레이크(Flake)’는 섬유나 시트, 솜 등 활용도가 높다. 투명도가 높고 이물질이 없을수록 좋은 제품을 만들 수 있다.


의류(레깅스, 셔츠, 자켓, 유니폼, 점퍼 등), 가방, 신발, 화장품병, 몸 세정제(바디워시) 용기 등의 다양한 고품질 제품으로 출시 되는데, 옷의 종류 및 디자인 등에 따라 다소 차이는 있지만 일반 티셔츠 한 벌에 500ml 12병 또는 2L 5, 긴소매 기능성 자켓은 500ml 32병이 필요하다고 한다.

 

투명페트병의 분류는 생수, 음료 페트병이 해당되고, 과일트레이, 계란 트레이, 1회용 아이스컵, 유색페트병, 막걸리병 등은 따로 배출해야 하며, 올바른 분리 배출 방법은 내용물은 비우고 흔들어씻기 바깥면의 라벨 제거하기 이물질이 들어가지 않도록 찌그러뜨리고 뚜껑 닫기 전용수거함에 배출하기이며, 유색 페트병 경우는 색소, 나일론, 철 등의 불순물이 함유되어 있어 고품질 제품 제작에 방해되어 종전과 같이 일반 플라스틱과 함께 배출하면 된다.

 

순도가 높을수록 고품질로 재활용이 가능함으로 시민들의 투명페트병 올바른 분리배출을 위한 적극적인 참여와 실천이 필수적이다.

 

우리시에서는 투명페트병의 별도 분리배출사업의 정착화를 위해서 한달에 1회이상의 재활용데이 운영하여 읍면동의 재활용도움센터에 1kg 가져왔을때는 가연성봉투 1010매를 주고 있으며, 평시에는 캔, 페트 자동수거 보상제(개당 8포인트(8)) 운영, 서귀포시자원봉사센터와 바르게 살기운동 서귀포시협의회와 협업하여 전국최초로 투명페트병 2kg 수집하여 올때는 자원봉사 1시간 인정 등을 실시하고 있다.

 

올해 1225일부터 가정으로 확대되어 시행되는 투명페트병 별도 수거 사업이 우리나라의 한정된 자원을 아끼고 환경을 지키기 위해 도입된 제도인 만큼 시민 실천운동으로 정착되기를 간절히 기대해본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단, 원산지 표시위반 등 17건 적발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은 추석을 앞둬 1일부터 15일까지 원산지 표시 위반 행위 등을 단속한 결과, 총 17건을 적발했다. 적발 사항을 보면 △원산지 표시 위반 10건 △식품위생법 위반 6건 △식품표시위반 1건이다. 자치경찰단은 3개반 12명으로 점검반을 편성해 골프장 클럽하우스와 리조트, 소셜네트워크에서 주로 거론되는 유명 식당·카페 등을 대상으로 집중 점검했다. 위반 업소 17곳 중 13곳의 업주는 관련법에 따라 입건했다. 주요 단속사례를 살펴보면 A골프클럽 내 식당은 중국산 오징어와 반건조 오징어를 국내산으로 표기했고, B식당은 중국산 김치와 고춧가루를 국내산으로 표기해 원산지 표시 위반으로 적발됐다. 특히, 유통기한이 경과한 두부·북어포 등을 보관한 C골프클럽 식당과 사용기한이 지난 닭고기를 보관한 유명 레스토랑 등은 식품위생법 위반으로 확인됐다. 또한, 제주산 백돼지를 흑돼지로 표기한 유명 맛집을 비롯해 쌀·고춧가루의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은 식당과 도시락 전문점 등 4곳은 행정시로 통보해 형사고발 및 과태료가 부과되도록 조치했다. 원산지 거짓 표시는‘농수산물의 원산지표시에 관한 법률’에 따라 7년 이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 벌금 △원산지 미표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