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9 (일)

  • 흐림동두천 23.0℃
  • 구름조금강릉 24.0℃
  • 구름조금서울 24.8℃
  • 맑음대전 25.1℃
  • 맑음대구 23.9℃
  • 구름많음울산 22.6℃
  • 맑음광주 24.2℃
  • 구름많음부산 24.1℃
  • 맑음고창 25.9℃
  • 구름조금제주 26.3℃
  • 흐림강화 23.1℃
  • 구름조금보은 22.6℃
  • 맑음금산 22.1℃
  • 맑음강진군 24.9℃
  • 구름많음경주시 24.6℃
  • 맑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제주에너지공사, 교통약자용 전기차 충전기 30억 투자

제주에너지공사(사장 황우현, 이하 공사라 함)는 교통약자 배려 전기자동차 급속충전기 구축사업을 9월에 본격 추진한다.

 

2021년도 사업은 총 30억 원 규모로 50급속충전기 60(44개소)를 설치하여 교통약자를 비롯한 전기자동차 이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게 된다.


 

기존에는 도내 전 지역을 1개 권역으로 설계하여 입찰함으로써 도내기업의 참여 여부가 불확실하고 설치 후 적기 유지보수 등 사후관리가 어려웠다.

 

올해는 이를 개선하여 충전기 설치기간 단축과 지역별 전문기업 육성 및 상생을 고려, 사업방식을 4개 권역으로 나누어 추진한다.

 

현재 설치장소 선정, 설계 및 도 계약심사 등이 완료되어 9월 입찰 후 12월 준공 예정이다.

 

해당 사업은 도 대행사업으로 4년째 추진 중이며 제주도 1개 권역당 15기의 충전기를 설치하게 된다. 지방계약법에 따라 계약방식은 도내기업 대상 공개입찰로 진행한다.

 

교통약자 충전기 설치와 관련하여 임산부, 노약자 등 지역주민과 관광객의 이용을 고려한 별도의 법적 설치 기준이 없었다. 공사는 ’18년 충전기 시범 설치 후 교통약자 모니터링단을 구성하여 접근성, 이용 편의성, 안전성 등 조사해 자체 기준을 마련했다.

 

임경은 모빌리티팀장은 앞으로도 교통약자 충전기 사업의 내실을 다져 이용 편의성과 지역업체 성장을 안정적으로 견인하겠다.”라고 밝혔다.


교통약자 충전기 구축사업은 전국 최초로 제주에서 복권기금을 이용해 2018년부터 시작했고 현재 공공기관과 사회복지시설을 위주로 총 139개소에 172기가 설치되어 운영 중이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