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9.4℃
  • 맑음강릉 30.4℃
  • 구름많음서울 30.1℃
  • 구름조금대전 31.4℃
  • 구름조금대구 30.2℃
  • 구름조금울산 30.1℃
  • 맑음광주 30.7℃
  • 구름조금부산 30.5℃
  • 구름많음고창 31.1℃
  • 구름많음제주 30.3℃
  • 구름많음강화 28.3℃
  • 구름많음보은 29.3℃
  • 구름조금금산 30.2℃
  • 구름조금강진군 29.8℃
  • 맑음경주시 30.8℃
  • 맑음거제 29.5℃
기상청 제공

자치경찰단, 기업형 대규모 미신고 숙박업소 ‘철퇴’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지난 13일 기업형 대규모 미신고 숙박업소를 적발했다.

 

자치경찰단은 온·오프라인으로 불법 숙박업에 대한 모니터링을 진행하던 중 숙박업 신고 없이 숙박예약사이트를 통해 홍보·예약을 받고 있는 미신고 숙박업소를 확인, 관련 행정부서와 합동으로 불법 숙박 영업을 한 00법인을 적발했다.


 

00법인은 제주시 00소재 총 400여 객실 규모의 오피스텔 중 50객실을 불특정 다수의 관광객을 대상으로 미신고 숙박영업을 해왔던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에 적발된 00법인은 현재 자치경찰단 수사과에서 공중위생관리법위반으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자치경찰단은 코로나19로 인한 지역 관광경기 불황 속에서 법인의 기업형 불법 영업은 정상 운영을 하고 있는 자영 숙박업체에게 2차 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앞으로도 불법숙박업에 대한 일관되고 지속적인 단속을 통해 건전한 숙박산업을 육성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자치경찰단은 건전한 숙박산업을 위해 불법 숙박업 단속활동을 지속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 총 99건을 적발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제주자치경찰위원회, 피해자 보호 근본 대책 주문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위원회는 28일 오후 제12회 임시회의를 열고, 최근 도민사회 이목이 집중된 사건과 관련해 제주경찰청에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이날 회의에서 제주자치경찰위원회는 제주경찰청으로부터 최근 발생한 가정폭력 사건을 비롯해 현안에 대해 보고받았다. 제주경찰청은 신변보호 처리 실태에 대한 일제점검과 가해자관리 방안 마련과 함께 신변보호용 폐쇄회로CC(TV) 체계 또한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개선하기로 했다. 이외에 ▲셉테드(CPTED) 사업과 연계한 범죄예방 환경개선 ▲녹색어머니회·자율방범대 등 시민단체의 보호자 역할 방안 모색 ▲IT기술 접목 안심벨 등의 112시스템 연계 방안 ▲가해자의 전과 또는 이동동선 확인 통한 피해자 접근 방지 대책 등을 마련하기로 했다. 후속 결과는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조속한 시일 내 시행한 후 보고할 것을 심의·의결했다. 이와 함께 △제주경찰청 2021년 여름방학 기간 청소년 선도·보호 활동 강화 계획 △제주경찰청 하반기 정기인사에 따른 지구대장 및 파출소장 보직 관련 의견 제출의 건 등도 논의됐다. 김용구 자치경찰위원장은 “이번 사건은 지역사회에 큰 상처가 되고 있다”며 “피해자 보호에 대한 사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