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9.8℃
  • 구름많음강릉 31.9℃
  • 구름많음서울 31.7℃
  • 구름많음대전 33.3℃
  • 구름많음대구 33.9℃
  • 구름조금울산 30.2℃
  • 구름많음광주 31.4℃
  • 구름조금부산 31.4℃
  • 구름많음고창 32.9℃
  • 구름많음제주 29.3℃
  • 구름많음강화 31.4℃
  • 구름많음보은 30.3℃
  • 구름많음금산 31.1℃
  • 구름조금강진군 30.9℃
  • 구름조금경주시 32.7℃
  • 구름조금거제 29.5℃
기상청 제공

도, 도내 전 농가 대상 계란 살충제 검사

제주특별자치도 동물위생시험소(소장 강원명)는 안전한 계란을 생산공급하기 위해 오는 31일까지 도내 전 농가를 대상으로 계란에 대한 살충제(34) 검사를 추진한다.

 

이번 검사는 닭 진드기가 많아지는 여름철에 진드기 구제를 위해 사용하는 살충제의 올바른 사용법 지도와 식용란 내 잔류 여부를 검사해 부적합 식용란 유통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마련됐다.

 

동물위생시험소는 살충제 검사결과 부적합 식용란이 확인될 경우 식용란 출하정지는 물론 해당 제품에 대한 회수·폐기 조치할 계획이다.

 

또한 부적합 식용란이 확인된 농가는 잔류위반농가로 지정돼 6개월간 규제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더운 여름철 식중독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식용란 내의 이물·부패 및 살모넬라(3) 검사, 항생제 잔류물질 검사도 병행할 방침이다.

 

식용란 살충제 검사는 2017년 살충제 계란 파동 이후 식용란 안전 관리를 위해 전국적으로 연 1회 검사하고 있지만, 제주도는 산란계 전 농가(32개소 - 31, 메추리1)를 대상으로 연 2회 실시하고 있다.

 

현재까지 살충제 검사결과는 전부 불검출로 확인됐다.


강원명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식용란 생산농가에서는 안전한 계란이 생산될 수 있도록 관리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8월부터 도내 유통 중인 식용란에 대해서도 살충제 검사를 실시해 생산부터 소비까지 단계별 검사로 안전한 축산물만 소비자에게 공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제주자치경찰위원회, 피해자 보호 근본 대책 주문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위원회는 28일 오후 제12회 임시회의를 열고, 최근 도민사회 이목이 집중된 사건과 관련해 제주경찰청에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이날 회의에서 제주자치경찰위원회는 제주경찰청으로부터 최근 발생한 가정폭력 사건을 비롯해 현안에 대해 보고받았다. 제주경찰청은 신변보호 처리 실태에 대한 일제점검과 가해자관리 방안 마련과 함께 신변보호용 폐쇄회로CC(TV) 체계 또한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개선하기로 했다. 이외에 ▲셉테드(CPTED) 사업과 연계한 범죄예방 환경개선 ▲녹색어머니회·자율방범대 등 시민단체의 보호자 역할 방안 모색 ▲IT기술 접목 안심벨 등의 112시스템 연계 방안 ▲가해자의 전과 또는 이동동선 확인 통한 피해자 접근 방지 대책 등을 마련하기로 했다. 후속 결과는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조속한 시일 내 시행한 후 보고할 것을 심의·의결했다. 이와 함께 △제주경찰청 2021년 여름방학 기간 청소년 선도·보호 활동 강화 계획 △제주경찰청 하반기 정기인사에 따른 지구대장 및 파출소장 보직 관련 의견 제출의 건 등도 논의됐다. 김용구 자치경찰위원장은 “이번 사건은 지역사회에 큰 상처가 되고 있다”며 “피해자 보호에 대한 사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