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3 (화)

  • 맑음동두천 22.7℃
  • 흐림강릉 27.1℃
  • 구름조금서울 25.1℃
  • 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5.2℃
  • 맑음울산 24.6℃
  • 천둥번개광주 24.4℃
  • 맑음부산 26.8℃
  • 흐림고창 24.4℃
  • 구름많음제주 26.0℃
  • 맑음강화 22.7℃
  • 흐림보은 23.5℃
  • 흐림금산 24.4℃
  • 흐림강진군 24.7℃
  • 맑음경주시 23.7℃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농협중앙회 감사 직원들 한림농협서 향응 의혹

한림농협이 농협중앙회 감사를 받는 기간 감사국 직원들에게 향응을 제공했다는 주장다.

전국협동조합노조 제주본부, 전국농민회총연맹 제주도연맹, 민주노총 제주본부 등은 15일 민주노총 제주본부에서 농협중앙회의 한림농협 감사 시 접대·향응 수수 및 감염병예방법 위반 규탄기자회견을 열었다.

 

노조 등은 지난 10일부터 14일까지 한림농협 감사가 진행되던 중 한림농협이 농협중앙회 경기검사국 소속 감사반 5명이 식사와 비양도 여행 등 접대와 향응을 제공했다면서 “13일에는 감사반 5명과 한림농협 조합장 등 13명이 방역수칙 위반 단속을 피하기 위해 한림농협 하나로마트 2층에서 농협 직원들을 동원해 접대 술판을 벌였다고 설명했다.

한림농협 법인카드 결제 내역 비용은 164만원(식사 3, 비양도 여행 1)이라고 밝힌 노조 등은 13일 한림농협 하나로마트 구내식당에서 이뤄진 만찬 비용은 제외됐다고 말했다.

이들 단체는 농협중앙회에 코로나19 방역수칙을 무시한 한림농협 조합장과 감사국 직원을 엄중 처벌하고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하라촉구했다.

이에 대해 한림농협 차성준 조합장은 방역수칙 위반 지적에 대해 드릴 말씀이 없다고 답변한 것으로 알려졌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