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0 (금)

  • 구름조금동두천 25.5℃
  • 구름많음강릉 27.2℃
  • 구름조금서울 27.4℃
  • 흐림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27.9℃
  • 구름많음울산 25.2℃
  • 맑음광주 26.7℃
  • 구름많음부산 26.5℃
  • 맑음고창 25.0℃
  • 구름많음제주 26.9℃
  • 구름조금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4.7℃
  • 흐림금산 27.1℃
  • 맑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4.7℃
  • 구름많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제주 올레길’ 품은 서귀중앙여중

서귀중앙여자중학교(교장 양덕부)에서는 학생자치회와 학교스포츠클럽 봉사단 학생들이 주체가 되어 전교생 올레길 걷기를 지난 520일부터 추진하고 있다.

 

이에 학교 내 1코스부터 9코스까지 약 1km의 올레길을 조성하였다.

 

코로나 19로 인한 원격 수업의 장기화와 실내 활동량 증가로 신체활동 기회가 감소함에 따라 생겨나는 체력 저하, 비만율 증가 등의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교사들과 학생들의 지혜를 모아 제주도의 특성을 살린 올레길을 교내로 옮기게 되었다.


 

점심시간을 이용하여 전교생이 교사들과 함께 올레길을 걸으며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은 서귀중앙여중에서만 볼 수 있다.

 

학생들이 올레길을 걸으면서 학교에서 제작한 스탬프북에 코스마다 마련된 스탬프 도장을 찍어 모으는 재미를 추가하여 동기유발을 시킬 수 있었다.

 

이에 더해 모은 스탬프 실적은 연말에 개최하는 학교축제인 목련예술제와 연계하여 축제에서 다양하게 쓸 수 있는 쿠폰으로 인센티브가 주어져 저조했던 WABA 운동의 참여율을 향상시켰다.

 

이와 더불어 즐거운 학교생활과 다양한 신체활동의 확보를 위하여 서귀중앙여자중학교에서는 다양한 스포츠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아침 시간을 활용하여 스포츠클럽대회를 운영하고 있다. 학년 단위로 주 1회 수업 시작 전 30분 동안 골프, 얼티미트, 플로어볼, 넷볼, 배구 종목 중 원하는 종목에 참여하여 활발한 신체활동을 하여 뇌를 깨우는 활기찬 아침을 맞이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 시대에 적합한 개인적으로 야외에서 즐길 수 있는 골프를 11스포츠로 선정하여 체육수업 및 학교스포츠클럽 시간을 효율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올레길 걷기와 스포츠클럽 운영 등 모든 활동은 학생자치회와 스포츠 봉사단 학생들이 자기주도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학생들 스스로가 학교의 주체가 되어 민주적이고 자율적으로 학교를 이끌어가고 있다.

 

교관계자는학교생활에서 학생들이 자발적이고 지속적인 올레길 걷기를 통해 코로나19를 극복하고 건강과 비만을 관리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제주자치경찰위원회, 피해자 보호 근본 대책 주문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위원회는 28일 오후 제12회 임시회의를 열고, 최근 도민사회 이목이 집중된 사건과 관련해 제주경찰청에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이날 회의에서 제주자치경찰위원회는 제주경찰청으로부터 최근 발생한 가정폭력 사건을 비롯해 현안에 대해 보고받았다. 제주경찰청은 신변보호 처리 실태에 대한 일제점검과 가해자관리 방안 마련과 함께 신변보호용 폐쇄회로CC(TV) 체계 또한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개선하기로 했다. 이외에 ▲셉테드(CPTED) 사업과 연계한 범죄예방 환경개선 ▲녹색어머니회·자율방범대 등 시민단체의 보호자 역할 방안 모색 ▲IT기술 접목 안심벨 등의 112시스템 연계 방안 ▲가해자의 전과 또는 이동동선 확인 통한 피해자 접근 방지 대책 등을 마련하기로 했다. 후속 결과는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조속한 시일 내 시행한 후 보고할 것을 심의·의결했다. 이와 함께 △제주경찰청 2021년 여름방학 기간 청소년 선도·보호 활동 강화 계획 △제주경찰청 하반기 정기인사에 따른 지구대장 및 파출소장 보직 관련 의견 제출의 건 등도 논의됐다. 김용구 자치경찰위원장은 “이번 사건은 지역사회에 큰 상처가 되고 있다”며 “피해자 보호에 대한 사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