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08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0℃
  • 구름많음강릉 23.6℃
  • 박무서울 24.3℃
  • 구름많음대전 24.8℃
  • 흐림대구 23.3℃
  • 구름많음울산 23.5℃
  • 광주 23.5℃
  • 박무부산 23.9℃
  • 흐림고창 23.4℃
  • 제주 28.5℃
  • 구름조금강화 22.5℃
  • 흐림보은 22.7℃
  • 구름많음금산 23.7℃
  • 흐림강진군 25.3℃
  • 흐림경주시 22.8℃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올바른 제주 문화, 문화외교관 통해 전달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의 문화를 전 세계에 전파하는 제주문화외교관의 올바른 우리 문화 인식 확립을 위해 지난 12일 제주문화예술재단(이사장 이승택)과 함께 ‘2021 제주문화클래스를 개최했다.

 

제주문화클래스는 문화외교관으로 선발된 도내 청소년들이 국제교류에 나서기 전 우리 문화에 대한 이해를 넓혀 문화외교관으로 활동 시 우리 문화에 대한 제대로 된 정보를 전달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제주문화외교관은 2017년부터 매년 선발하고 있으며, 올해는 공모과정을 거쳐 지원자 15명 중 12명을 최종 선발했다.

 

특히 문화클래스는 일반 교육과 달리 제주의 음악, 무용, 미술, 서예, 문학 등 문화예술의 형태와 내용을 중심으로 이뤄지며, 지역문화예술교육전문가와 기획자 등이 지도교사로 참여하고 있다.

 

올해 제주문화클래스는 총 6회 정도 운영될 예정이며, 지난 12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문화예술교육 전문공간 트멍에서 철저한 방역지침 준수 하에 진행됐다.

 

올해 처음으로 진행되는 문화클래스에서 참가자들은 그림책 문장을 활용한 마음을 여는 활동 및 앞으로 진행될 한중일 청소년문화예술캠프에 대한 각자의 생각과 제안을 교환했다.

 

고춘화 도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우리 청소년들이 제주 문화에 대해 정확한 이해를 바탕으로 해외교류에 임하는 것은 우리 문화를 제대로 알리는데 중요한 부분이라고 강조하며 앞으로도 문화클래스와 같은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도는 지난 2016년 한국을 대표하는 동아시아문화도시로 선정된 이후 교류도시인 중국 닝보시, 일본 나라시와 함께 매년 한중일 청소년문화예술캠프를 추진하는 등 한중일 차세대들의 상호 이해 증진과 문화역량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휴가철 관광객 대상 교통안전 캠페인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지난 6일 제주국제공항에서 휴가철 제주를 찾은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렌터카 및 개인형 이동장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전개했다. 최근 조사에 따르면 속도위반 단속차량 중 렌터카 단속건수가 전체단속 건 중 2020년 35.3%, 2021년 6월 말 기준 29.6%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난 5월 13일 「도로교통법」 개정법 시행에 따라 6월 1일부터 개인형 이동장치(전동킥보드 등) 교통법규위반을 집중 단속해 6월 30일 기준 105건의 위반사항을 단속한 바 있다. 이와 함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하향조정으로 휴가철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렌터카 및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 시 유의사항 등을 알리기 위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하게 됐다. 자치경찰단은 이날 공항 내 렌터카 업체의 협조를 받아 홍보전단지를 배부하고 관광객들에게 홍보물품(마스크)을 전달하는 등 렌터카 이용객 대상 과속운전 예방 및 개인형 이동장치 집중단속 시행 홍보활동 캠페인을 펼쳤다. 고창경 제주자치경찰단장은 “속도를 줄이면 아름다운 제주가 보입니다. 관광객들의 안전운전이 제주를 더욱 아름답게 만들 것”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