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5 (화)

  • 흐림동두천 21.0℃
  • 흐림강릉 21.3℃
  • 서울 21.5℃
  • 대전 22.4℃
  • 흐림대구 23.6℃
  • 흐림울산 21.8℃
  • 광주 21.1℃
  • 흐림부산 22.7℃
  • 흐림고창 21.3℃
  • 제주 23.7℃
  • 흐림강화 20.9℃
  • 흐림보은 20.8℃
  • 흐림금산 21.9℃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23.8℃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양식장 내 친환경에너지 보급사업 ‘순항’

제주특별자치도는 양식 현장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양식장 친환경에너지 보급 사업을 올해에도 본격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2011년도에 처음 시작되어 지금까지 10년간 매년 추진되고 있으며, 현재까지 75개소 양식장에 총 170억 원을 투자해 지원해왔다.

 

히트펌프는 해수로부터 열원을 흡수하거나 방출시켜 온수나 냉수를 생산해 양식에 활용되는 장치로 에너지 절감과 함께 온수성 또는 냉수성 어종 양식 시 사육수온 조절이 가능하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인버터는 해수 유입 시 해수면 높이에 따라 펌프 모터 회전수를 조절함으로써 펌프 운전에 따른 전력비를 낮출 수 있어 불필요한 동력비용을 절감시킬 수 있다.

 

조사에 따르면 히트펌프의 경우 연료 사용 대비 약 7500만원, 인버터의 경우 연간 약 1300만원의 에너지 비용 절감효과가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제주도는 올해 히트펌프 7대와 인버터 4대를 지원한다.

 

지난 4월 사업대상자를 최종 선정했으며, 118000만 원을 투입해 6월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양홍식 도 해양수산국장은 양식장 친환경에너지 보급사업이 도내 양식장 경영 안정에 큰 도움이 되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내년에도 국비 지원 사업을 신청해 지속적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감으로써 양식기술과 더불어 경영 및 운영 기술 보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도는 사육관리 및 경영관리등 양식장 정보통합운영 관리를 위한 ICT 융합 시스템 구축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