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5 (수)

  • 구름조금동두천 10.0℃
  • 흐림강릉 13.3℃
  • 구름많음서울 11.8℃
  • 구름조금대전 13.3℃
  • 흐림대구 16.7℃
  • 흐림울산 18.1℃
  • 구름많음광주 12.9℃
  • 흐림부산 16.8℃
  • 흐림고창 10.6℃
  • 흐림제주 13.7℃
  • 맑음강화 10.4℃
  • 구름많음보은 13.4℃
  • 구름많음금산 13.3℃
  • 흐림강진군 13.7℃
  • 흐림경주시 18.2℃
  • 흐림거제 16.3℃
기상청 제공

30년째 나눔 실천, 대(代)를 이어 새로운 ‘동행’

어느덧 어린이날 장학금을 기탁한지 꼭 30년을 맞았네요, 소외가정에게 돌아가는 장학금이 크지 않을수도 있지만 어린이날인 만큼 조금이나마 함께 하자는 취지에서 시작했는데, 적지 않은 시간이 지났네요. 때로는 아이들이 직접 쓴 감사의 손편지를 받으면 제가 어렸을 때 어려운 시절이 생각나 잠시 옛 생각에 잠기기도 합니다

 

해마다 어린이날을 맞아 제주도내 소외 가정을 위해 용돈을 기부했던 KCTV 제주방송 공성용 회장의 아름다운 나눔실천이 올해도 이어졌다.



공 회장은 3일 어린이날 장학금으로 6100만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제주지역본부에 기탁했다. 이번 기탁금은 제주도내 610명의 소외가정 어린이에게 전달됐다.

 

이번 공 회장의 나눔행사는 특별한 의미를 주고 있다. 지난 1992년부터 시작한 나눔행사가 한해도 거르지 않고 올해로 꼭 30년째를 맞고 있기 때문이다. 공 회장은 새로운 30년의 실천으로 아들인 공대인 대표에게 나눔행사를 승계했다. 내년부터는 공대인 대표가 아버지의 뜻을 이어받아 어린이날 장학금 기탁행사를 이어가게 된다.

 

나눔 승계식에서 공성용 회장은 어린이날 장학금을 첫 기탁하기 시작한 1992년 당시 아들 역시 초등학생 이었는데 어느덧 성장해 회사를 이끌어가게 됐다며 대를 잇는 나눔실천으로 사회에 기여하자는 뜻을 담았다고 말했다.

 

‘25월의 산타가 된 공대인 대표는 이같은 나눔실천은 아버지에게 물려받은 가장 소중한 선물이라 생각한다며 어긋남 없이 좋은 뜻을 이어가겠다강조했다.

 

한편 KCTV 제주방송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3KCTV 공개홀에서 어린이날 기부 30주년 기념을 겸한 나눔 승계식을 개최했으며, 이 자리에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지난 30년의 공로를 인정해 공 회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도로 무법자 대포·무보험차량 ‘철퇴’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지난 3월부터 두달여간 뺑소니 등 각종 범죄에 악용되는 일명 ‘대포차’와 무보험 차량에 대한 특별 수사 활동을 전개했다. 자치경찰단은 국토교통부, 교통안전공단, 행정시 등과 공조해 수사를 벌인 결과, 출국한 외국인 명의 대포차량 3대와 운행정지 명령을 받은 차량 3대 등 불법으로 운행한 운전자 6명을 현장에서 적발했다. 또한 올해 3월말 기준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상 책임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채 무보험으로 자동차를 운행한 270여명을 불구속으로 송치했다. 자치경찰단은 도내 외국인 소유 차량 중 자동차세를 체납하고 책임보험도 가입하지 않은 차량을 특정한 후 자동차정보관리시스템과 CCTV관제센터 등을 통해 이동 동선을 추적해 단속해 왔다. 이에 대한 주요 적발 사례를 보면 A씨(50세, 남자)는 평소 알고 지내던 중국인 B씨가 중국으로 출국하게 되자 B씨 소유의 차량을 시세보다 싼 값으로 매입해 소유권 이전등록을 하지 않은 채 11년 동안이나 속도위반을 포함한 30여건의 과태료를 체납한 상태로 불법운행을 하다 주거지 인근에서 잠복 중이던 수사관에게 적발됐다. C씨(45세, 남자)는 신용불량자로 차량구매가 어려워지자 평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