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18.7℃
  • 구름많음강릉 17.8℃
  • 맑음서울 18.9℃
  • 구름조금대전 22.0℃
  • 구름조금대구 19.9℃
  • 구름많음울산 15.1℃
  • 맑음광주 21.2℃
  • 구름많음부산 16.0℃
  • 맑음고창 19.5℃
  • 맑음제주 18.3℃
  • 구름조금강화 16.6℃
  • 맑음보은 21.4℃
  • 맑음금산 21.5℃
  • 맑음강진군 18.6℃
  • 구름조금경주시 16.6℃
  • 구름조금거제 15.8℃
기상청 제공

원희룡 지사, 주제주 일본 총영사 첫 초치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福島) 원전 오염수 태평양 방류 결정과 관련해 19일 주제주일본국총영사관 이세끼 요시야스(井関 至康) 총영사를 초치했다.

 

원 지사는 이날 오후 130분 도지사 집무실로 이세끼 요시야스 총영사를 불러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가 제주도민의 생명과 안전, 생태계에 미치는 잠재적인 위협에 깊은 우려를 표했다.

 

이어 그동안의 한일 우호 협력관계를 강조하며 전 국민의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투명한 정보 공개와 절차 공유, 진정성 있는 배려의 자세 등을 강조하고 이 같은 제주도의 입장을 일본 정부에 잘 전달해 줄 것을 요구했다.

 

이세끼 요시야스 총영사도 일본 정부의 입장을 설명하며, 제주도의 상황 등을 일본 대사와 본국에 공유할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이 자리에는 이케우치 오사무(池内 수석 영사도 함께 참석했으며, 도에서는 고춘화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 양홍식 해양수산국장이 배석했다.

 

원희룡 지사가 일본 총영사를 초치한 일은 이번이 처음이다.

 

원 지사는 수차례 언론 인터뷰를 비롯, 지난 해 1020 일과 올해 41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일본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을 통해 우려와 강력 대응의 의사를 밝힌 바도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