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수)

  • 구름많음동두천 11.6℃
  • 구름조금강릉 13.4℃
  • 구름조금서울 13.3℃
  • 구름많음대전 14.4℃
  • 구름조금대구 15.4℃
  • 맑음울산 13.4℃
  • 흐림광주 14.8℃
  • 구름많음부산 16.2℃
  • 흐림고창 9.9℃
  • 구름조금제주 14.3℃
  • 구름많음강화 9.1℃
  • 흐림보은 13.4℃
  • 흐림금산 13.8℃
  • 구름조금강진군 11.1℃
  • 맑음경주시 11.2℃
  • 구름많음거제 13.7℃
기상청 제공

제주도의회 매거진‘드림제주21’봄호 발간

제주특별자치도의회(의장 좌남수)7일 도민과 함께하고 소통하는 매거진드림제주21’ 봄호(통권 제30)를 발간했다.


드림제주21 봄호는 김경훈 시인의 시 재고(再告)-남매상봉기념비를 머리글로 열며, 제주4·3을 추념하는 마음을 담았다.


봄호 첫 번째 특집은 제주4·3특별법 전부개정에 따라 제주도의회에서 4·3 문제를 공식 제기한 지난 1991년의 도정질문에서부터 최근까지의 제주도의회의 4·3 발자취를 강철남 제주특별자치도의회 4·3 특별위원장의 글로 담았다. 특히 제11대 도의회에서의 그간의 경과와 함께 앞으로 뒤따라야 할 후속 조치를 다뤘다.



두 번째 특집에서는 도민 중심 정책철학으로의 패러다임 전환을 목표로 추진중인 제주특별법 전부개정 추진의 내용과 방향을 이상봉 행정자치위원장의 기고로 들여다보았다.


올해 드림제주21 특집 칼럼은 제주와 환경에 대해 김완병 박사의 제주와 환경’, 김오순 작가의 다시 보는 탐라순력’, 김신자 시인의 제주어 산책’, 한진오 작가의 ()나는 탐라가 마련됐다.


특히 이번호부터는 현장 속으로를 신설, 의정활동의 꽃이라 할 수 있는 조례 제·개정을 위한 의정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담아냈다.

 

좌남수 의장은 발간사를 통해 제주의 4월은 우리에게 슬픔이고 억울함이고 통곡의 시간이었으나 우리는 희망의 끈을 놓지 않았고, 마침내 제주에 봄기운이 완연하다.”, “도의회는 통과된 제주4·3특별법 전부개정안을 기반으로 제주의 아픈 역사가 평화와 인권의 보편적 가치로 승화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불법 촬영 아웃! 화장실 몰래카메라 점검
용두암, 한라산국립공원 등 제주도내 주요 관광지 30여 곳의 공중화장실에 대한 상시 점검이 진행된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행정시 관련 부서와 협업해 주요 관광지 공중 화장실을 대상으로 불법 촬영기기 및 안심비상벨 집중 점검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N번방 등 불법 촬영기기를 이용한 디지털 성범죄 사건이 증가함에 따라 여성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화장실을 만들기 위해 추진된다. 도민과 관광객이 다수 운집하는 도내 주요관광지 30여 개소를 대상으로 점검이 이뤄지며, 초소형 몰래카메라도 탐지가 가능하고 고급 적외선 센서가 장착된 전파·전자파 동시 탐지기를 투입해 화장실 내 설치 의심 장소에 대해 면밀히 살필 계획이다. 점검을 마친 곳에는 여성안심화장실 스티커와 불법 촬영물 경고 홍보물을 부착해 불법 촬영에 대한 도민, 관광객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체감 안전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 “봄철을 맞아 입도객 수가 코로나19 이전 대비 84% 수준까지 회복됐다”면서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과 도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정체불명의 흠집·구멍, 몰래카메라 등 불법촬영 의심 물체를 철저히 점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