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0℃
  • 구름조금강릉 14.2℃
  • 구름많음서울 14.0℃
  • 구름많음대전 15.3℃
  • 맑음대구 16.6℃
  • 맑음울산 14.7℃
  • 흐림광주 15.0℃
  • 구름많음부산 16.4℃
  • 흐림고창 10.5℃
  • 구름많음제주 14.3℃
  • 구름많음강화 10.1℃
  • 흐림보은 14.0℃
  • 구름조금금산 14.4℃
  • 구름조금강진군 12.3℃
  • 맑음경주시 12.8℃
  • 구름많음거제 14.1℃
기상청 제공

한림작은영화관 이달 8일 오픈

한립읍에 제주 최초의 작은영화관이 이달 8일부터 문을 연다.

 

한림작은영화관은 문화체육관광부의 작은영화관 건립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된 후 국비(5)와 도비(14) 매칭으로 건립 되었으며, 한림체육관 야외공연장 부지에 2개의 상영관(159, 239)에 최신 영사시스템과 매점, 휴게시설을 갖추었다.


 

지난해 시설 완공 후 개관을 준비하던 차에 코로나19 감염병의 확산으로 개관이 잠정적으로 연기되었고, 올해 재정비하여 손님을 맞이하게 되었다.

 

오픈 첫 주에는 <왕의 남자>, <사도>, <동주> 등의 명품 역사물을 만들어내는 이준익 감독, 설경구, 변요한 주연의 자산어보와 최근 각종 영화제에서 90개의 트로피를 거머쥐며 아카데미 영화제 6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된 영화미나리’, 그리고 어린이들을 위한 월트디즈니사의 애니메이션 라야와 마지막 드래곤을 상영하게 되며, 앞으로 공유, 박보검 주연의 서복등 최신 기대작을 순차적으로 개봉할 예정에 있다.

 

여전히 코로나19의 감염에 대한 확산 우려로, 기본적인 발열체크, QR코드 확인, 좌석간 거리두기를 시행하게 되며, 영화관 내 음식물 섭취가 금지되어 매점 운영은 제외된다.

올해 상반기 동안은 수요일~일요일까지 11개관당 3회차로 운영될 예정이며, 월요일과 화요일은 시설점검으로 휴관한다.

 

관람료는 일반상업영화관의 70% 수준인 6천원이며, 65세이상, 장애인, 국가유공자, 4.3 희생자 및 유족, 초등학생이하, 등은 추가 할인이 적용되어 5천원에 영화를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상영 일정과 티켓 예매는 한림작은영화관 홈페이지(www.hallimcinema.or.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제주도와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은 그 동안 영화 관람을 위해 장거리를 이동해야 했던 지역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문화 소통 공간이자 영상문화 향유를 통해 지역 문화 생활에 활기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불법 촬영 아웃! 화장실 몰래카메라 점검
용두암, 한라산국립공원 등 제주도내 주요 관광지 30여 곳의 공중화장실에 대한 상시 점검이 진행된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행정시 관련 부서와 협업해 주요 관광지 공중 화장실을 대상으로 불법 촬영기기 및 안심비상벨 집중 점검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N번방 등 불법 촬영기기를 이용한 디지털 성범죄 사건이 증가함에 따라 여성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화장실을 만들기 위해 추진된다. 도민과 관광객이 다수 운집하는 도내 주요관광지 30여 개소를 대상으로 점검이 이뤄지며, 초소형 몰래카메라도 탐지가 가능하고 고급 적외선 센서가 장착된 전파·전자파 동시 탐지기를 투입해 화장실 내 설치 의심 장소에 대해 면밀히 살필 계획이다. 점검을 마친 곳에는 여성안심화장실 스티커와 불법 촬영물 경고 홍보물을 부착해 불법 촬영에 대한 도민, 관광객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체감 안전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 “봄철을 맞아 입도객 수가 코로나19 이전 대비 84% 수준까지 회복됐다”면서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과 도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정체불명의 흠집·구멍, 몰래카메라 등 불법촬영 의심 물체를 철저히 점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