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0 (화)

  • 맑음동두천 21.2℃
  • 맑음강릉 19.1℃
  • 구름많음서울 20.3℃
  • 구름조금대전 24.8℃
  • 맑음대구 24.5℃
  • 구름많음울산 19.7℃
  • 맑음광주 24.1℃
  • 구름조금부산 20.5℃
  • 맑음고창 18.9℃
  • 구름조금제주 17.8℃
  • 구름많음강화 15.4℃
  • 구름많음보은 23.3℃
  • 구름조금금산 24.4℃
  • 맑음강진군 22.9℃
  • 맑음경주시 22.1℃
  • 맑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소통협력센터에서 여러분의 시도를 응원합니다.제주시 양정인

소통협력센터에서 여러분의 시도를 응원합니다

 

제주시 자치행정과 양정인

 

 

우리는 일상 속에서 다양한 문제들과 마주하고 있다. 생활 속 작은 불편에서부터 시민 다수가 공감하는 지역의 현안과 이슈도 있다.


하지만 실생활과 밀접한 문제라 하더라도 무엇이 진짜 문제인지 정의하기도 쉽지 않고, 해결 방안을 찾는 시도는 더욱 막막하게 마련이다.


제주시 소통협력센터에서는 공모를 통하여 시민 스스로가 일상생활의 문제를 찾고 해결하는 생활실험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지역 문제를 정의하고 탐구하는제주생활탐구를 통하여 도내 개인, 소모임, 단체, 법인 등으로 이루어진 33개 팀이 다양한 의제를 가지고 사업에 참여했다.


 4.3 역사유적지 안내판 조사, 발달장애 아동의 건강한 돌봄프로그램 시도, 장애아동 부모의 쉼을 위한 공동체 프로그램, 제주 추가배송료 문제의 공론화, 야외에서 놀 기회가 부족한 아이들을 위한 놀이프로그램 개발 등 다양한 관점에서 생활 속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올해는 지역 문제 해결 시범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제주생활실험사업도 새로이 시작하고 있어, 전문성과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단체나 법인 등에서 많은 관심을 가져 주시면 좋겠다.


작지만 의미 있는 문제에 대해 질문을 품고 있다면 생활 속 문제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대화를 통해 해결책을 찾는 지역공론장 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지난해에는 환경을 위한텀블러 오래 쓰세요’, 관광객에게 쓰레기 줄이기와 안전 운전을 독려하는 한봉투 챌린지와 제주할망 보호운전 챌린지’, 선주민과 정착민 간의 벽을 허물기 위한 우리 모두 제주 n년차 제주도민입니다’, 반려견 산책 예절을 공유하는 물부엉가개4개의 캠페인을 기획부터 실행까지 참여자들이 추진하기도 했다.


같은 생각을 가진 사람들과 함께 고민하고 협력할 수 있는 계기가 주어진다면 문제 해결의 길은 어렵지만은 않을 것이다.


413일까지 이루어지는 소통협력센터 활동지원 사업 공모에 많은 분들이 참여하여 주민이 적극적으로 제주의 가치를 찾아가는 사회혁신 문화가 제주 사회에 널리 확산되기를 기대해 본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불법 촬영 아웃! 화장실 몰래카메라 점검
용두암, 한라산국립공원 등 제주도내 주요 관광지 30여 곳의 공중화장실에 대한 상시 점검이 진행된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행정시 관련 부서와 협업해 주요 관광지 공중 화장실을 대상으로 불법 촬영기기 및 안심비상벨 집중 점검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N번방 등 불법 촬영기기를 이용한 디지털 성범죄 사건이 증가함에 따라 여성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화장실을 만들기 위해 추진된다. 도민과 관광객이 다수 운집하는 도내 주요관광지 30여 개소를 대상으로 점검이 이뤄지며, 초소형 몰래카메라도 탐지가 가능하고 고급 적외선 센서가 장착된 전파·전자파 동시 탐지기를 투입해 화장실 내 설치 의심 장소에 대해 면밀히 살필 계획이다. 점검을 마친 곳에는 여성안심화장실 스티커와 불법 촬영물 경고 홍보물을 부착해 불법 촬영에 대한 도민, 관광객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체감 안전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 “봄철을 맞아 입도객 수가 코로나19 이전 대비 84% 수준까지 회복됐다”면서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과 도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정체불명의 흠집·구멍, 몰래카메라 등 불법촬영 의심 물체를 철저히 점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