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3 (월)

  • 맑음동두천 4.9℃
  • 맑음강릉 10.4℃
  • 맑음서울 4.5℃
  • 맑음대전 7.7℃
  • 맑음대구 8.9℃
  • 맑음울산 10.8℃
  • 구름조금광주 8.3℃
  • 맑음부산 10.8℃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7.3℃
  • 흐림강진군 9.5℃
  • 맑음경주시 9.5℃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도립무용단 제53회 정기공연‘이여도사나-생명편’28일

제주특별자치도 문화예술진흥원(원장 부재호)은 제주특별자치도립무용단 제53회 정기공연 이여도사나-생명편을 오는 28일 오후 5시 제주문예회관 대극장에서 막을 올린다.

 

이여도사나-생명편은 이어도, 삼승할망, 해녀라는 제주 고유의 소재를 바탕으로 창작된 근미래 판타지 무용극이다.

 

이번 무용극은 가상의 시대에 자신의 의지와 자유를 갖지 못한 사람들이 해녀의 모습을 한 삼승(아기를 점지하고 산육을 관장하는 신)을 만나 자신의 소리를 갖게 된다는 성장 드라마를 현대인의 삶에 빗대어 풀어낸 작품이다.


 

특히, 이번 작품은 고전 설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는데 탁월한 경민선 작가가 대본을 썼다.

 

또한,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폐회식 예술감독을 역임한 박동우 교수(무대디자인)와 개·폐회식 총 안무감독이었던 김혜림 현 도립무용단 예술감독 겸 안무자가 다시 의기 투합해 생동감 넘치는 무대와 춤사위로 재구성해 작품의 완성도 및 예술적 가치를 한층 높였다.

 

이어, 제주출신이며 동아무용콩쿠르 수상 경력을 가진 현혜연(삼승 역), 제주출신 차석단원 강현정(고을나 역)과 전주대사습놀이 수상경력을 가진 김기승(역심관 역) 단원이 주역으로 나선다.

 

, 제주출신인 소리꾼 이원경이 합류해 제주민요를 재해석해 들려주는 등 제주만의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여도사나-생명편 지난해 초연(初演) 당시 제주 설화를 기반으로 한 콘텐츠를 무용 작품에 도입하는데 있어 하나의 성공적인 사례라는 높은 평가를 받았으며,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2021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국·공립예술단체 우수공연 프로그램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김혜림 도립무용단 예술감독 겸 안무자는이여도사나-생명편 노래가 지닌 가치에 인문적, 신화적 상상력을 더해 탄생한 작품이라며 특히, 이번 생명편에서는 토속과 판타지의 모습을 더욱 극명히 대비시켜 모던한 제주의 이미지를 강화하고자 했다 소회를 밝혔다.

 

부재호 문화예술진흥원장은 코로나19라는 악재 속에서도 열심히 공연을 준비했다면서 이번 무대가 삶과 코로나로 지친 도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을 줄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이여도사나-생명편공연 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좌석 띄워 앉기를 시행하고, 입장객은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공연관람은 초등학생 이상이면 누구나 가능하고 문화예술진흥원 홈페이지 예매시스템을 통하여 1123일 오전 10시부터 온라인 선착순 예매(190) 진행되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주특별자치도 공식 유튜브와 페이스북을 통해 동시 생중계 할 예정이다.

 

* 도 공식 SNS 유튜브 www.youtube.com/happyjejudo / 페이스북 www.facebook.com/happyjejudo

* 공연 문의 : 문화예술진흥원 공연기획과 064-710-7641




와이드포토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