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목)

  • 맑음동두천 16.8℃
  • 구름많음강릉 19.9℃
  • 황사서울 17.4℃
  • 연무대전 17.4℃
  • 흐림대구 18.2℃
  • 흐림울산 17.6℃
  • 황사광주 17.4℃
  • 흐림부산 17.2℃
  • 흐림고창 15.7℃
  • 연무제주 19.2℃
  • 맑음강화 16.0℃
  • 흐림보은 15.6℃
  • 흐림금산 16.5℃
  • 흐림강진군 18.0℃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노지감귤가격 최근들어 하락세

감귤출하연합회, '많은 물량 쏟아져 구매기피'

출하초기 좋은 가격을 형성하여 유지해 오던 올해산 노지감귤 가격이 최근 들어 하락세를 보이면서 제주특별자치도 감귤출하연합회가 원인분석과 대책 마련에 들어갔다.

 

16일 제주특별자치도 감귤출하연합회에 따르면, 올해 산 노지감귤은 지난 922일 첫 출하이후 1015일까지 총1만451톤이 출하되어 전년 동기대비(8598)보다 22%나 많은 출하로, 10월초만 더라도 5kg기준 9500원대 형성되던 가격이 10156700원으로떨어져 가격 하락 등락폭이 며칠사이에 커진 것에 대해 대책마련을 고심하고 있다.

 

이러한 가격 하락현상의 주원인은 로나19사태 장기화로 가계경제가 어려워지면서 추석연휴 이후 타과(사과, , 단감, 포도 등)과 함께 과일 소비 둔화로 이어지고 있고, 6~7월동안 50여일 장마, 8월말이후 3차례 태풍으로 궤양병, 점병 등 결점과 발생이 많아졌으며, 1010일이후 소비자 수요보다 많은 물량이 한꺼번에 도매시장으로 쏠리면서 재고부담을 느낀 중도매인들의 구매기피로 이어져 가격이 하락되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이에 제주도 감귤출하연합회에서는 감귤가격의 안정화를 위해서는 완숙과 위주 감귤수확과 결점과와 광센서기를 통과하지 않은 소과(2S미만(49mm)), 대과는 철저히 시장격리하고, 소비자의 수요에 맞는 도매시장별 적절한 분산출하를 통해서 대응해 나가도록 각 회원기관단체에 지도해주시도록 협조 요청했다.

 

아울러 현재 추진되고 있는 중결점과 등 비상품의 자가격리 사업에도 농민과 유통인들이 함께 적극적으로 동참해 주실 것을 거듭 당부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