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2 (일)

  •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28.4℃
  • 천둥번개서울 23.7℃
  • 흐림대전 29.0℃
  • 흐림대구 31.3℃
  • 흐림울산 29.9℃
  • 흐림광주 28.6℃
  • 박무부산 27.4℃
  • 흐림고창 29.1℃
  • 구름많음제주 33.0℃
  • 흐림강화 23.0℃
  • 흐림보은 27.9℃
  • 흐림금산 27.4℃
  • 구름많음강진군 29.2℃
  • 구름많음경주시 30.5℃
  • 구름많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자치경찰단, 유아 등‘지문 사전등록제’ 적극 시행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병설유치원 및 사립유치원 원아의 실종 예방 및 신속한 발견을 위해 지문 등 사전등록제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

 

지문 등 사전등록제는 만18세 미만 아동, 지적·자폐성·정신장애인과 치매질환자를 대상으로 지문과 얼굴사진 등 기타 신상정보를 등록하고, 실종 시 등록된 자료를 활용해 보다 신속하게 실종자를 발견하기 위해 도입됐다.


 

경찰청에 따르면 미등록 실종자의 경우 발견까지 평균 31.6시간이 소요되는 반면 지문 사전등록 시에는 약 43분으로 나타나 실종자 신속 발견에 상당한 효과가 입증됐다.


이에 따라 자치경찰단은 도내 병설유치원 및 사립유치원을 직접 방문해 원아들의 지문 등록을 접수받고 있다.

 

자치경찰단은 9개 유치원 311명을 비롯해 안전Dream앱 이용 868, 지구대·파출소 내방 348, 치매안심센터 215건 등 올 들어 7월 현재 1742건의 지문을 등록했다.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 앞으로 특수학교, 치매안심센터 현장 등록 및 스마트폰(안전Dream)을 이용한 자가등록 방법도 적극적으로 홍보하겠다면서 사고발생 시 실종자들이 안전하게 귀가할 수 있도록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