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9 (목)

  • 맑음동두천 25.0℃
  • 맑음강릉 22.7℃
  • 박무서울 25.9℃
  • 박무대전 24.7℃
  • 박무대구 23.4℃
  • 박무울산 22.7℃
  • 박무광주 24.8℃
  • 박무부산 22.3℃
  • 맑음고창 25.2℃
  • 박무제주 24.7℃
  • 구름많음강화 22.3℃
  • 구름조금보은 24.4℃
  • 맑음금산 23.3℃
  • 맑음강진군 24.1℃
  • 구름많음경주시 22.6℃
  • 구름조금거제 21.8℃
기상청 제공

산수국이 활짝 핀 돌문화공원으로 초대

 

제주도 돌문화공원은 무더워지는 여름 활짝 핀 산수국과 푸른 초원, 시원한 바람, 그리고 태양을 가르는 나무 그늘을 마련하고 18일 재개원에 나선다.


최근 돌문화공원은 초가 형태의 매표소에서부터 돌박물관까지 관람로 주변 서늘한 나무 그늘 사이에 예쁜 산수국이 활짝 피어 있다.



산수국은 6~8월 산중에 개화하는 자생식물로 꽃은 땅의 소 이온 농도에 따라 붉은색에서 파란색까지 다양하게 핀다.

 

산수국의 꽃말은 변하기 쉬운 마음으로 이는 토양의 농도에 따라서 꽃 색이 변해서 꽃말도 꽃의 특성을 따 지어졌다.


 

제주도는 코로나 19’ 18일 재개원하는 돌문화공원의 안전한 관람을 위해 송풍식 및 분무식 방역기를 자체 구입하여 매일 실내 공간 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관람객들도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실천을 유도하여 안전한 관람문화를 만들어 갈 계획이다.

 

제주돌문화공원은 찾아오는 관람객이 많아지면서 감염 예방 및 방역차단 활동을 통해 코로나 19에 적극적으로 대처할 것이라며 현재 기획전시 중인 변경섭 : 기억하며 바라며과 돌문화공원 화산암에 대한 도민과 관람객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