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6.6℃
  • 구름많음강릉 20.7℃
  • 연무서울 26.3℃
  • 구름조금대전 29.4℃
  • 구름많음대구 32.6℃
  • 구름많음울산 26.1℃
  • 구름많음광주 29.4℃
  • 구름많음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7.4℃
  • 흐림제주 20.9℃
  • 구름조금강화 24.8℃
  • 구름조금보은 28.3℃
  • 구름조금금산 29.2℃
  • 구름많음강진군 30.4℃
  • 구름많음경주시 28.3℃
  • 구름많음거제 28.7℃
기상청 제공

제주바다 수중비경 10선 토크쇼로 만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다이버들과 관련 전문 패널을 초청해 제주바다 수중비경 10의 선정과정과 다큐멘터리 제작과정의 숨은 이야기를 토크쇼로 제작한다.

 

제주도는 지난 2018년 제주 바다 속의 동굴·아치·주상절리, 해저 분화구, 수중여, 연산호 군락 등 수중 비경을 찾아 새로운 수중 관광상품인 제주바다 수중비경 10을 선정하고 관광적 가치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홍보를 진행해 오고 있다.


우도동굴

 

이번 토크쇼는 3년간의 수중촬영과 다큐멘터리 제작 등 제주수중비경의 선정과 제작과정의 숨은 이야기를 다이버들과 관련 전문 패널들이 모여 이야기하는 형식으로 진행되며, 5월부터 9월까지 제작해 10월 이후 전국 방송을 통해 홍보할 계획이다.

 

지난해에는 수중비경 특집 다큐 <그녀, 바다를 그리다>를 제작해 화가의 눈으로 바라본 제주수중비경의 아름다운 모습을 화폭에 옮긴 특색 있는 전시회를 열어 많은 호응을 받은 바 있다.

 

 

조동근 제주특별자치도 해양수산국장은 제주수중비경 10선은 기존의 관광형태에서 벗어나 제주바다 속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새로운 관광 아이템이라며 국내·외 스킨스쿠버 애호가는 물론 일반 관광객들에게도 새로운 관광테마로 자리 잡게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제주바다 수중비경 10선은 문섬(수지맨드라미) 범섬(산호정원) 숲섬(흰수지맨드라미) 형제섬(수중아치, 어류떼) 비양도(수중협곡)가파도(해송7,넓게

대관탈·소관탈(감태군락) 우도(주간명월,고래 콧구멍동굴)성산 자리여(대형 다금바리) 표선금덕이여(해저분화구, 자리돔떼)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예래천’ 액비 유출사건 관계자 입건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지난 5월 26일 서귀포시 색달동 예래천으로 액비가 유출된 사건과 관련하여 골프장 코스관리 담당 A씨(제주시, 50대)를 입건했다. 자치경찰단은 예래천 인접 골프장 내 시설에 대한 전반적인 현장조사 및 관계자 조사 결과, 골프장 측에서 액비살포 준비 작업 중 우수관을 통하여 액비가 유출된 것을 확인했다. A씨는 5월 26일 오전 10시경 액비를 코스 내 잔디에 살포할 목적으로 골프장 12번 홀에 설치된 액비 저장조 퇴수 밸브를 열었다가 부주의로 다시 잠그지 않아, 3시간 동안 액비 350여 톤을 우수관를 통해 예래천으로 유출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다만, 고의로 액비를 방류하였을 만한 정황은 발견되지 않아 A씨에 대해 업무상 과실 혐의를 적용하여 입건하였고 보강 수사 후 송치할 예정이다. 유출된 액비 시료는 농업기술원에 검사 의뢰한 결과 부숙도 및 기타 성분 등 액비화 기준 수치 이내인 것으로 확인됐고, 재발 방지를 위해 서귀포시청 환경관련부서와 함께 골프장 측에 시설보강 등 근본적인 대책을 세우도록 요청했다 자치경찰단은 “제주 환경을 훼손시키는 행위에 대해서는 최우선적으로 현장을 파악하 고 신속하고 엄중하게 사건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