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맑음동두천 14.8℃
  • 맑음강릉 15.6℃
  • 연무서울 17.9℃
  • 박무대전 16.8℃
  • 구름많음대구 15.7℃
  • 흐림울산 16.0℃
  • 광주 16.8℃
  • 부산 18.3℃
  • 흐림고창 17.1℃
  • 제주 17.8℃
  • 구름조금강화 14.3℃
  • 구름많음보은 12.8℃
  • 흐림금산 13.8℃
  • 흐림강진군 16.6℃
  • 구름많음경주시 13.8℃
  • 흐림거제 16.5℃
기상청 제공

설문대 “에뜨왈 <나의 정원> 展 개최”

제주특별자치도 설문대여성문화센터(소장 김정완)에서는 이달 8부터 17일까지 <2020년 예술단체 발굴지원 에뜨왈, 나의 정원>을 개최한다.

 

코로나19로 문화예술 행사가 취소·연기되는 등 문화예술가들이 직격탄을 맞아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지난해 설문대여성문화센터 전시지원 단체에 선정된 예술단체 에뜨왈 회원 작가들은 어려운 시대적 상황에서도 새로운 작품 창작에 매진하였고, 설문대여성문화센터에서는 올 해의 첫 전시로 예술단체 발굴지원 <에뜨왈 - 나의 정원>전을 마련했다.


 

설문대여성문화센터는 매년 공모를 통하여 기초 예술단체에 속한 여성작가들이 창작활동에 집중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육성하는 기획전시를 운영하고 있다.

 

전시에 참가하는 예술단체 에뜨왈우리가 제주 미술을 이끌어 가보자라는 원대한 포부를 안고 1982년 제주, 전시공간에서 제1회의 전시를 시작으로 매년 1년에 한 번 변화하는 문화예술의 현장 속에서 시대 이슈가 되고 있는 역사, 여성문제, 환경, 제주설화 등의 주제로 기획전을 열어왔다.

 

이전 전시의 정원이라는 주제는 성경의 에덴동산부터 진나라의 무릉도원까지 동서양을 아우르며 등장한다. 풍요로운 정원은 인간의 영혼을 충만하게 만드는 파라다이스이며, 그 파라다이스에서 잠시 일탈하는 인간의 모습은 연약함의 상징이었다. 그런 의미에서 나의 정원은 모든 것이 복잡하고 부조리해 보이는 혼란 속에서 스스로 질서를 찾아가야 하는 현대인의 수행적 모습을 담고자 한다.

 

그러나 모든 이가 그러한 성찰의 시간을 통해 자신의 영혼을 어떻게 보듬고 살아왔는지 돌아볼 여유를 갖지 못한다. 그러니 이 주제는 영혼의 연약함을 발견하고 사색하며 스스로 자신의 삶을 점검할 시간을 제시한다.

 

이번 전시는 섬유미술, 판화, 유화 및 아크릴화, 한국화, 도예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 24점이 전시되며, 출품작가로는 강술생, 고경희, 고민경, 김성희, 김연숙, 백희삼, 양은주, 이수진, 조이영, 현경희, 현혜정, 홍진숙 이상 12명이 참가한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배너